로고

강릉시, 강릉아산병원에 재난관리기금 2억원 지원

강원도내 지자체 중 최초 PA간호사 운영 긴급지원

전경중 기자 | 기사입력 2024/05/09 [15:04]

강릉시, 강릉아산병원에 재난관리기금 2억원 지원

강원도내 지자체 중 최초 PA간호사 운영 긴급지원

전경중 기자 | 입력 : 2024/05/09 [15:04]

▲ 강릉시청


[울진타임즈=전경중 기자] 강릉시는 전공의 파업 장기화로 진료 차질을 빚고 있는 강릉아산병원(상급종합병원)에 재난관리기금 2억원을 긴급지원 한다고 밝혔다.

긴급지원금은 보건의료 재난위기 경보‘심각’단계에 따라 강릉아산병원의 중증·응급진료 기능유지를 위한 진료지원(PA) 간호사 운영을 위해 지원하는 데 소요된다.

PA간호사는 정부에서 전공의 공백을 채우기 위해 지난 2월 말 PA간호사들이 전공의 복귀 때까지 일부 의사 업무를 할 수 있도록 허용했다.

진료지원(PA) 간호사 운영지원비를 지원하는 것은 도내 지자체 중 강릉시가 최초이며, 비상운영체제를 가동 중인 병원 경영 활성화 및 진료공백 최소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홍규 강릉시장은 “지난 2월부터 비상진료대책 상황실을 설치하여 의료기관과 의료진의 애로사항을 살피는 등 지역 중증·응급진료의 붕괴를 막기 위해 대응 상황을 철저히 관리하고 있으며, 시민들의 불편과 의료진의 피로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