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2 (금)

  • 구름조금동두천 -4.0℃
  • 맑음강릉 3.8℃
  • 연무서울 -0.7℃
  • 박무대전 -0.9℃
  • 박무대구 0.9℃
  • 구름많음울산 3.7℃
  • 박무광주 1.4℃
  • 구름많음부산 5.6℃
  • 흐림고창 -1.3℃
  • 연무제주 7.1℃
  • 구름조금강화 -3.6℃
  • 흐림보은 -3.7℃
  • 흐림금산 -3.2℃
  • 흐림강진군 0.5℃
  • 구름많음경주시 -0.4℃
  • 구름많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울진군청 사격팀, 한국신기록 달성

제31회 전국 실업단 사격대회 단체전․개인전 우승


울진군청 사격실업팀(단장 임광원/감독 이효철)이 전남 나주종합사격장에서 치러진 제31회 전국 실업단 사격대회(6.28~7.2)에서 또 다시 승전보를 전해왔다.

28일 치러진 공기소총 여자 일반부문에는 10개팀 44명이 출전하여 열띤 경쟁을 펼쳤다. 울진군청(최현수․이계림․구수라․김수경)은 이계림과 구수라가 399점을 쏘는 등 선수 모두 골고루 활약한 끝에 합계 1천195점을 획득하며 경쟁자들을 큰 점수차로 따돌리고 대회 4연패를 달성하였다. 특히 이번 기록은 2003년 중고회장기에서 경남체고가 기록한 1194점을 8년 만에 깨고 한국신기록을 1점 더 끌어올렸다는 데에 큰 의미가 있다.

개인전에서는 이계림과 구수라가 399점으로 공동 1위로 결선에 나란히 진출하여 집중력을 십분 발휘한 결과, 이계림이 대회신기록을 다시 세우며 금메달을 획득하여 개인 통산 국내우승 3회를 기록하였다. 지난 18일 뮌헨월드컵에서 한국선수로는 10년 만에 월드컵 사상 두 번째 만점을 쏘아 결선에 진출한 바 있는 구수라는 0.1점 차로 아깝게 은메달에 그쳤다.

올해 이번 대회까지 5경기에 출전하여 매 경기마다 금메달 행진을 하고 있는 울진군청 사격팀은 올해 전(10경기) 경기 우승도 기대해 볼만하다. 이효철 감독은 선수들이 우승을 당연하다고 여길 정도로 자신감에 차 있다며 다음달 동해사격장에서 열리는 사격대회에서도 좋은 결과를 기대해도 문제없다고 전하였다. 울진군 관계자는 지난 13일 도민체전 종합우승에 이어 이번의 사격팀의 한국신기록 우승이 향후 울진군 스포츠마케팅에 더욱 박차를 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하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공동주택 소방차 전용구역 확보, 현장 접근성을 높이는 길!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김현제 각 지역 소방서는 지속적으로 소방차 길 터주기 캠페인, 홍보활동 및 불법 주정차 단속 등을 실시하여 최근에는 소방차, 경찰차 등 긴급차량이 출동할 때 도로 위의 차량들이 길을 터주는 모습을 흔하게 볼 수 있게 됐다. 이렇게 긴급차량 출동 시 도로위에서의 진로 양보는 많이 개선되었지만 아파트 등 공동주택은 불법주정차 차량이나, 진입로 공간의 장애물 적재로 여전히 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올해 3월 발생한 부산 동래구 수안동 아파트 화재로 일가족 4명이 숨지고, 연이어 발생한 대전 동구 아파트 화재로 70대여성이 숨지는 등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두 화재의 공통점은 불법주정차 차량으로 인해 진입시간이 지연되었다는 부분과, 소방장비를 활용할 수 있는 공간 확보가 어려웠다는 점이다. 화재가 났던 아파트를 KTV 국민방송에서 다시 현장 취재한 결과 아파트입구에는 여전히 주택가 불법주차가 되어 있고, 이것은 다른 주택가도 마찬가지인 상황으로 불법 주차행위는 근절되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소방청에 따르면 전국 공동주택 화재 발생건수는 16년 4907건, 17년 4869건 18년 현재까지 4814건으로 꾸준히 감소하고 있는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