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1 (금)

  • 흐림동두천 10.2℃
  • 흐림강릉 13.8℃
  • 흐림서울 10.7℃
  • 맑음대전 14.0℃
  • 구름많음대구 15.8℃
  • 구름많음울산 15.0℃
  • 구름조금광주 15.5℃
  • 구름많음부산 15.2℃
  • 구름조금고창 16.2℃
  • 구름많음제주 14.9℃
  • 흐림강화 9.7℃
  • 맑음보은 12.3℃
  • 맑음금산 13.7℃
  • 맑음강진군 14.6℃
  • 구름많음경주시 16.3℃
  • 구름조금거제 15.1℃
기상청 제공

울진소방서, 119구급지도의사 위촉식

 


울진소방서(서장 김진욱)는 11일 오전 11시, 서장실에서 구급출동 시 구급대원의 전문성 강화 및 구급활동 품질 향상과 의학적 자문을 위한 119구급지도의사 위촉식을 가졌다. 


 이번에 위촉된 정호성 지도의사는 건국대 충주병원 전임 부교수 겸 진료부원장을 거쳐 현재 울진군의료원 응급의학과장으로 근무하고 있으며, 주요 업무로는 구급서비스의 품질 향상을 위해 의료지도, 교육을 실시하고 현장응급처치표준지침 이행여부, 감염방지활동 추진실태, 그 밖의 현장활동사항 등 구급대원 활동 전반에 대한 평가를 진행한다.


 김진욱 서장은 “구급현장과 이송 단계에서 119구급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서는 소방관서와 응급의료기관 간의 협력은 필수적이다”며 “앞으로 지도의사와의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응급환자에 대한 신속한 대처가 가능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아파트 생명 지킴이 경량칸막이
울진소방서 북면119안전센터 소방장 안진섭 대기가 매우 건조하고 화기 사용이 늘어나는 겨울철에는 화재발생이 다른 계절 보다 증가하고 있다. 특히, 공동주택에서의 화재는 다수의 인명피해를 유발하기 때문에 유사시 어떤 대피시설이 있는지 알고 있어야 피해를 막을 수 있다. 우리가 평소에 모르거나 무관심하게 생각하는 경량칸막이 대피공간의 유무는 매우 중요하다. 경량칸막이란 아파트 등의 공동주택에서 화재 발생 시 현관이 아닌 이웃집으로 피난할 수 있도록 만든 비상탈출구다. 1992년 7월 주택법 관련 규정 개정으로 아파트의 경우 3층 이상 층의 베란다에 세대 간의 경계벽을 파괴하기 쉽도록 경량칸막이를 설치하도록 의무화 됐다. 2005년 이후 시공하는 공동주택은 경량칸막이를 설치하지 않을 경우 대피공간 혹은 하향식 피난구를 둬야 한다. 경량칸막이는 계단식의 경우 옆집과 닿는 부분에 하나씩 설치돼 있으며, 복도식은 양쪽에 설치돼 있다. 경량칸막이는 약 9㎜가량의 석고보드 재질 등으로 만들어져 성인은 물론 어린이도 쉽게 파괴할 수 있어 위급한 상황에 안전한 옆집으로의 대피를 도와주는 시설임에도 일부 가정에서는 발코니 벽면에 수납장을 설치해 이용하는 경우가 있어 위급한 상황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