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4 (금)

  • 맑음동두천 14.7℃
  • 맑음강릉 14.9℃
  • 연무서울 13.9℃
  • 연무대전 13.5℃
  • 맑음대구 17.2℃
  • 맑음울산 15.7℃
  • 맑음광주 18.6℃
  • 맑음부산 16.6℃
  • 맑음고창 15.6℃
  • 구름조금제주 15.5℃
  • 맑음강화 11.8℃
  • 맑음보은 13.4℃
  • 맑음금산 15.8℃
  • 구름많음강진군 15.6℃
  • 맑음경주시 18.0℃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삶의 힘이 자라는 늘푸른 청송교육 실현

2020 청송교육 설명회 및 청송유공교원 시상

 

경상북도청송교육지원청(교육장 김기한)은 1월 29일(수) 교육지원청대회의실에서 초 · 중등 학교장, 교육활동 유공 수상자, 교육과정 담당교사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삶의 힘이 자라는 청송교육』 설명회 및 2019 청송유공교원 시상식을 개최했다.
 
  청송유공교원 시상은 『삶의 힘이 자라는 늘 푸른 청송교육』을 위해 2019년 학생이 행복하고 학부모가 만족하는 청송 교육 현장에서 노력해 온 교직원과 학부모, 지역민에게 주어지는 표창이다.

   교원 4명, 일반직 4명 등 8명이  2019 청송유공교원으로 선정되었으며 학부모 2명에게는 감사패를 수여하는 뜻깊은 자리였다.

  그리고『삶의 힘이 자라는 늘 푸른 청송교육』을 비젼으로 「성장하는 학생·소통하는 학교·공감하는 미래」를 교육 지표로 설정해 4대 시책인  ‘1. 성장을 촉진하는 미래교육, 2. 더불어 함께하는 소통교육, 3. 희망이 피어나는 책임교육, 4. 모두가 신뢰하는 안심교육’을 중심으로 각 시책별 5개의 실천과제를 중심으로 2020 청송교육계획 설명회를 개최했다.
 
 김기한 교육장은 이 자리에서 청송교육 유공자들을 축하하고 2019 한해 동안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다양한 분야에서 뛰어난 실적을 거둔 학교장들에게 고마움을 나타내며 2020년에도 교사들이 아이들 곁에서 머물 수 있도록 최선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더불어 새로운 청송교육계획을 밑바탕으로 학교장의 경영 철학이 잘 녹아날 수 있는 단위학교 교육계획 수립과 『삶의 힘이 자라는 늘푸른 청송교육』실현에 앞장설 수 있도록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제2의 탈출구 경량칸막이 기고문
우리가 살고 있는 아파트에는 경량칸막이가 어디에 존재하고 있을까 라는 의문을 한번쯤 가져본 사람이 몇 명이나 될까? 4년 전 2016년 2월 19일 부산 해운대구 모 아파트에 불이난 것을 이웃이 신고 했다. 집에서 잠을 자다가 뜨거운 연기에 놀라 잠을 깬 이 씨는 얼른 아내를 깨우고 3살 딸을 가슴에 꼭 끌어안았다. 불은 출입문과 인접한 주방에서 내부로 번져 현관으로 탈출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 이 씨는 아내와 딸을 데리고 일단 베란다로 피신했다. 밖은 아파트 7층 높이였다. 유독가스가 번지는 아찔한 상황에서 이 씨는 베란다 벽을 부수면 이웃집으로 연결된다는 사실을 번득 떠올렸다. 이 씨는 석고보드로 만든 경량 칸막이벽을 있는 힘껏 뚫고 옆집으로 들어가 가족의 목숨을 모두 구했다. 이와 같이 경량칸막이의 설치 덕분에 일가족은 다행히도 무사할 수 있었다. 경량칸막이라 함은 아파트, 공동주택 화재 시 출입구나 계단으로 대피하기 어려운 경우를 대비해 옆 세대로 피난하게 하고자 9mm가량의 석고보드로 만들어 놓은 벽체로 여성은 물론 아이들도 몸이나 발로 쉽게 파손이 가능한 벽을 말한다. 하지만 대부분의 가정에서는 경량칸막이에 존재 여부를 모르는 경우가 많고 부족한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