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1 (금)

  • 흐림동두천 9.6℃
  • 흐림강릉 12.8℃
  • 흐림서울 10.1℃
  • 흐림대전 12.6℃
  • 구름많음대구 14.1℃
  • 구름조금울산 12.4℃
  • 흐림광주 13.0℃
  • 흐림부산 12.5℃
  • 흐림고창 12.2℃
  • 구름많음제주 13.9℃
  • 흐림강화 8.8℃
  • 흐림보은 10.3℃
  • 흐림금산 12.2℃
  • 흐림강진군 11.9℃
  • 구름조금경주시 11.6℃
  • 흐림거제 12.5℃
기상청 제공

정부는 실물경기 위축 국가예산 긴축해야


 

2020, 경자년 새해 생각을 바꾸고 구태와 관행을 벗어 버립시다.

국가예산 낭비를 줄이고 설비투자를 늘려 일자리를 창출해 나가야

10만명 미만 시·군 부단체장 직급 상향 추진 신중해야 혈세낭비 막는다.

정치권과 결탁해 국가에산 빼어먹는 세금절도를 발본색원 엄벌해야,

 

마음대로 국가예산 낭비하다가는 재정적자 국가부도 초래 할 수도 있어 신중해야 하며, 비생산 .비효율적인 기초자치제 과감히 폐지하고 광역자치제로 전환해 나가야 하며 공무원 줄여야 하며 작은 정부를 마들고 중산층을 늘리는 정책을 해야 한다고 본다. 국가예산이 국민의 세금이라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다.지금 지자체 실시이후 국민들의 세금부담이 증가 중산층이 사라지고 있어 국가부도를 겪고 있는 유럽이나 중남미 국가부도사태 타산지석으로 교훈삼아야 할 때이다. 정부는 물가관리를 철저히 하고 국가예산에 대한 정부곳간관리를 철저히 하여 누수현상을 막아야 국가경제도 살리고 국민도 부정과 비리도 막아 국가경쟁력을 향상시킬 수 있다고 본다. 국가예산을 절약하려면 입법부인 정치권부터 시작하여 행정부. 사법부의 몸집을 줄여나가야 할 것이다. 국민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고 본다.

 

국회의원 숫자도 200명으로 줄이고 3진 아웃제를 적용 실천해야 한다. 뭐든지 숫자를 늘리고 국가예산을 많이 사용하는 것만이 능사가 아니다. 부정. 비리 학력위조. 병역기피, 납세의무 불량자는 정치권진입을 막아야 한다. 선거이후 사고시 치루는 재.보궐선거 대신"차순위 당선제"적용으로 승계해야 한다. 선거시에 국민의 적극적 동참과 참여를 위해 "국민선거경품추첨제" 적용으로 투표참여자 추첨을 통하여 국내재고 물품 처리하여 선거가 산업연관효과를 거두게 해야 진정한 국민의 축제가 될 것이다.


그렇게 되면 2년마다 하는 선거문화가 산업도 살리고 내수경기도 살리고 일자리도 창출하는 일거삼득의 경제유발효과를 거두게 될 것이다. 2020. 경자년 새해 생각을 바꾸면 새로운 세상을 볼 수 있다고 본다. 새해에는 경제성장을 통하여 튼튼한 국가경제를 바로세우는 원년이 되도록 해야 할 것이며 국회가 바로서야 지방정부도 바로 선다는 사실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아파트 생명 지킴이 경량칸막이
울진소방서 북면119안전센터 소방장 안진섭 대기가 매우 건조하고 화기 사용이 늘어나는 겨울철에는 화재발생이 다른 계절 보다 증가하고 있다. 특히, 공동주택에서의 화재는 다수의 인명피해를 유발하기 때문에 유사시 어떤 대피시설이 있는지 알고 있어야 피해를 막을 수 있다. 우리가 평소에 모르거나 무관심하게 생각하는 경량칸막이 대피공간의 유무는 매우 중요하다. 경량칸막이란 아파트 등의 공동주택에서 화재 발생 시 현관이 아닌 이웃집으로 피난할 수 있도록 만든 비상탈출구다. 1992년 7월 주택법 관련 규정 개정으로 아파트의 경우 3층 이상 층의 베란다에 세대 간의 경계벽을 파괴하기 쉽도록 경량칸막이를 설치하도록 의무화 됐다. 2005년 이후 시공하는 공동주택은 경량칸막이를 설치하지 않을 경우 대피공간 혹은 하향식 피난구를 둬야 한다. 경량칸막이는 계단식의 경우 옆집과 닿는 부분에 하나씩 설치돼 있으며, 복도식은 양쪽에 설치돼 있다. 경량칸막이는 약 9㎜가량의 석고보드 재질 등으로 만들어져 성인은 물론 어린이도 쉽게 파괴할 수 있어 위급한 상황에 안전한 옆집으로의 대피를 도와주는 시설임에도 일부 가정에서는 발코니 벽면에 수납장을 설치해 이용하는 경우가 있어 위급한 상황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