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3 (목)

  • 구름많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3.5℃
  • 연무서울 0.5℃
  • 박무대전 2.8℃
  • 대구 2.9℃
  • 울산 7.2℃
  • 흐림광주 6.6℃
  • 부산 8.5℃
  • 맑음고창 2.4℃
  • 제주 11.4℃
  • 맑음강화 4.4℃
  • 흐림보은 2.2℃
  • 맑음금산 2.2℃
  • 구름많음강진군 7.3℃
  • 구름많음경주시 5.5℃
  • 흐림거제 6.3℃
기상청 제공

봉화군, 2019~2020 분천 한겨울 산타마을 개장식 가져

내외귀빈, 주민, 언론매체, 트레킹 참여자 등 3천여 명 다녀가


봉화군은 한국관광의 별, 분천 한겨울 산타마을 개장식이 12월 21일(토) 오후 2시 소천면 분천역 일원에서 인기리에 열렸다고 밝혔다.  


이날 개장식에는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엄태항 봉화군수, 이응대 한국철도공사 경북본부영업처장, 박현국 경상북도의회 기획경제위원장, 박태춘 경상북도의회 의원, 김성조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사장, 황재현 봉화군의회의장과 의원, 강석호 국회의원 부인 추선희 여사, 관내 기관사회단체장, 지역 군민등 3천여 명이 참석하여 개장을 축하했다.


개장식 주요 내용으로는 식전행사로 산타외줄타기, 네일아트, 페이스페인팅, 산타룰렛, 올해 위촉된 봉화군 홍보대사 팬싸인회, 마칭퍼레이드가 펼쳐져 인기를 모았고,  


본행사로는 국민의례에 이어 엄태항 봉화군수 환영사와 이철우 경북도지사 축사에 이어, 올해의 산타어린이 시상, 올해의 산타 위촉장 수여하였고, 봉화군 홍보대사 브랜뉴걸의 축하공연과 개장 퍼포먼스 축하 점화 순으로 진행되었다. 


또한, 이후 이철우 경북도지사, 엄태항 봉화군수, 코레일 영업처장, 경북문화관광공사 사장 등은 산타우체국으로 자리를 옮겨 산타토크도 열렸다. 


특히, 오전 8시부터‘분천 산타마을 트레킹 대회’에 참석한 관광객들이 개장식에 참석하고, 국내·외 관광객, 여행전문기자단을 비롯한 경북여행리포터, 서울 파워블로그단, 헤럴드 초청 외신 기자단 등 언론매체도 초청되어 예년에 비해 다채롭고 풍성하게 개최되었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분천 산타마을이 대한민국 겨울 대표 관광지로 자리잡아갈 수 있기까지 도와 주신 이철우 도지사님을 비롯해 많은 분들게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성원을 당부했다. 


한편, 2019-2020년 분천 한겨울 산타마을은 내년 2월 16일까지 58일간 운영되며, V-train, 산타썰매, 알파카 먹이주기, 산타딸기 핑거푸드 만들기, 삼굿구이, 전통 민속놀이, 산타우체국 등의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과 산타캐릭터 조형물, 포토존 등이 제공된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전기 온열기 사용 알고 합시다.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소방장 김성태 동지를 지나 겨울의 중심으로 들어가고 있다. 동장군이 기세를 떨치고 있다. 지구 온난화가 가속화되어 겨울철이 예전보다 덜 춥다지만 여전히 겨울은 겨울이다. 겨울은 사계절 중 유독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계절이다. 건조하고 추운 날씨로 화재 발생이 잦기도 하지만 화재진압 과정에서 소화수가 얼거나, 물에 젖은 방화복이 얼어 현장활동이 다른 계절에 비해 상당히 힘든게 사실이다. 이렇게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화재 발생의 주요 원인 중 하나는 겨울철이 되면 어김없이 등장하는 전열기구들이다. 국가화재정보 센터 통계에 따르면 2019년 올 한해 발생한 화재건수는 약 4만 건으로 그중 2만5천건 이상이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을 한 것으로 파악이 되었다.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한 화재의 상당수 원인을 제공한 것은 겨울철 집중적으로 사용되는 난방기기이다. 특히 전기장판, 전기히터 등 전열기구의 위험성은 상당하다고 할 수 있지만 국민들은 그 위험성을 깊이 인지 못하고 있는게 현실이다. 석유, 가스등의 난방시설 등은 발생되는 가스로 인해 실내에서 가동을 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따라서 요즘 우리가 이용하는 대부분의 난방 관련 물품들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