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7 (토)

  • 구름조금동두천 -3.4℃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1.2℃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3.7℃
  • 맑음울산 3.2℃
  • 맑음광주 5.3℃
  • 맑음부산 4.3℃
  • 구름많음고창 3.6℃
  • 흐림제주 8.9℃
  • 맑음강화 -4.0℃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0.6℃
  • 흐림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4.0℃
  • 맑음거제 1.7℃
기상청 제공

금동효 화백,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에 한국화 大作 기증


영양출신 금동효 화백이 11월 27일, 호가 6천만원 상당의 한국화 대작 1점을 영양군(군수 오도창) 문화시설사업소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에 기증했다.

기증 작품 ‘향리소견(鄕里所見)’은 200호(259.1cm×181.8cm)크기의 대작으로 교육원 유물전시관 강당 앞에 전시되어 많은 방문객들의 시선을 끌 것으로 보인다.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은 지금부터 350여 년에 쓰여진 우리나라 최고(最古)의 조리서 ‘음식디미방’과 저자인 장계향을 소재로 영양군이 체험관광지로 조성한 곳으로, 기증받은 한국화 1점은 지난 10월 26~27일 장계향문화축전 기간 동안에 특별 전시된 작품 중 1점이다.

금동효 화백은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 특별전시와 이번 기증은 개인적으로 매우 의미 있는 일이며, 앞으로 더욱 발전하는 교육원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금동효 화백은 경북 영양출신으로 2004년 대한민국 미술대전 특선과 대한민국 글로벌 미술대전 특별상 수상, 2006년 대한민국 한국화 대전 우수상 수상 등 10여 차례 이상 공모전에서 수상하였고, 현재는 한국미협 대구지회이사, 영양미술인협, 대구미술대전 초대작가, 대한민국 한국화대전 초대작가, 신조형 미술대전 초대작가 등으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정영길 문화시설사업소장은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이 내년부터 음식디미방 식당 상설운영으로 많은 방문객들이 찾을 것으로 예상되는 시점에 한국화 작품 기증은 매우 뜻깊은 일이며, 오랫동안 심혈을 기울인 대작을 기꺼이 기증해 주신 데 대해 매우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생명을 살리는 골든타임 `소방차 길터주기`
겨울철은 다른 계절과 달리 화재예방이 더욱 강조되는 계절이다. 여름과 가을에 비해 기온이 하강하면서 난방용품 사용이 증가하고 이로 인한 화재 발생건수가 상대적으로 높으며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 점유율 또한 가장 높다. 이에 매년 소방서에서는 겨울철 소방안전대책 등을 추진해 화재예방을 위한 홍보활동 강화와 선제적 현장대응능력 구축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5년간 겨울철 화재는 크게 줄지 않고 구급출동 건수도 증가하고 있어 생명을 살리는 골든타임 확보와 재난 발생 시 소방차가 초기 대응에 효과적으로 출동하기 위한‘소방차 길 터주기’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하고 싶다. 심정지 환자의 경우에는‘4분 경과 후 1분 마다 생존율이 7~10%씩 감소’ 하고‘10분경과 시 생존율은 5% 미만으로 감소’한다는 연구 결과도 소방이 시간과의 싸움을 하고 있다는 것을 말해 주고 있다. 소방차 통행로 확보를 위하여 숙박시설 밀집지역, 주택 밀집지역, 전통시장 등에서 소방차 길 터주기 홍보를 하고 있으며, 2010년 12월 9일‘도로 교통법’개정에 따라 긴급 소방차량에 대한 양보의무 위반 차량 단속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하지만 단속보다는 양보하는 시민 의식이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