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금)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0.7℃
  • 구름조금대구 1.2℃
  • 구름많음울산 1.6℃
  • 맑음광주 1.4℃
  • 구름많음부산 2.8℃
  • 맑음고창 0.2℃
  • 구름많음제주 4.6℃
  • 맑음강화 -3.0℃
  • 맑음보은 -1.1℃
  • 맑음금산 -0.7℃
  • 맑음강진군 1.6℃
  • 맑음경주시 1.4℃
  • 구름많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로봇도 만들고 코딩도 하며 메이커교육을 체험해요

서벽초, 도교육청 지원사업 ‘찾아가는 메이커교육’ 실시해

 

봉화군 서벽초등학교(교장 박임식)는 11월 19일(화) 오전 9:00~ 12:00, 전교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메이커교육’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찾아가는 메이커교육’ 사업은 학생들의 메이커 체험교육 지원을 통하여 메이커교육의 대중화를 촉진하고, 읍․면 지역의 원거리 소규모학교를 대상으로 메이커교육프로그램을 확산하기 위하여 도교육청에서 신청을 받아 약 100여개의 초․중등학교 학교를 선정하여 실시되고 있는 사업이다. 4차 산업혁명으로 사회, 경제적 시스템이 변화하며 요구되는 미래 인재상도 변화하고 있다. 창의융합인재육성을 위해 교육현장에서도 STEAM융합교육에서 SW교육으로, 더 나아가 만들기 활동으로 세상과 상호작용할 수 있는 메이커교육이 확대되고 있는 상황이기 때문이다.

 서벽초등학교는 봉화관내 발명교육센터 이종훈 선생님을 강사로 초빙해 학생들이 관심은 많지만 접해보지 못한 코딩교육을 바탕으로 다양한 로봇을 스스로 제작하여 프로그래밍을 하는 ‘움직이는 코딩로봇’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노트북에서 실행시킨 드래그&드롭 방식의 블록형 코딩프로그램을 학생들이 만든 모형에 적용시키면 프로그래밍한대로 움직임을 제작하는 과정으로 수업을 진행했다. 학생들은 창의적 발상을 통해 체계적으로 원하는 모형을 조립하고 완성한 모형을 직접 프로그래밍하여 실험연구활동을 하며 구상과 설계, 조립, 실험과 연구, 도전에 이르는 일련의 과정을 수행했다. 문제해결력과 과학적 사고 능력까지 기를 수 있는 짧지만 유의미한 경험을 하며 무한한 로보틱스 세계의 토대를 마련하는 시간을 가지며 메이커교육을 경험했다.  
 
 교육을 마치고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코딩이라는 말이 어렵게 들렸는데 레고로 자동차나 로봇을 만들고 하니까 쉽게 느껴졌다”, “내가 만든 레고가 내가 만든 컴퓨터명령에 따라 움직이니까 재미있었다”,“내년에도 또 하고 싶다”, “뿌듯했다.”등의 소감을 밝혔으며, 학교장(박임식)은 “미래사회를 살아갈 학생들에게 날마다 교실에서 이루어지는 수업도 중요하지만 체험보다 더 좋은 교육은 없다. 학생들에게 메이커교육을 접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제공하고 학생들도 즐겁게 참여한 것 같아서 보람을 느꼈다.”고 소감을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생명을 살리는 골든타임 `소방차 길터주기`
겨울철은 다른 계절과 달리 화재예방이 더욱 강조되는 계절이다. 여름과 가을에 비해 기온이 하강하면서 난방용품 사용이 증가하고 이로 인한 화재 발생건수가 상대적으로 높으며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 점유율 또한 가장 높다. 이에 매년 소방서에서는 겨울철 소방안전대책 등을 추진해 화재예방을 위한 홍보활동 강화와 선제적 현장대응능력 구축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5년간 겨울철 화재는 크게 줄지 않고 구급출동 건수도 증가하고 있어 생명을 살리는 골든타임 확보와 재난 발생 시 소방차가 초기 대응에 효과적으로 출동하기 위한‘소방차 길 터주기’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하고 싶다. 심정지 환자의 경우에는‘4분 경과 후 1분 마다 생존율이 7~10%씩 감소’ 하고‘10분경과 시 생존율은 5% 미만으로 감소’한다는 연구 결과도 소방이 시간과의 싸움을 하고 있다는 것을 말해 주고 있다. 소방차 통행로 확보를 위하여 숙박시설 밀집지역, 주택 밀집지역, 전통시장 등에서 소방차 길 터주기 홍보를 하고 있으며, 2010년 12월 9일‘도로 교통법’개정에 따라 긴급 소방차량에 대한 양보의무 위반 차량 단속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하지만 단속보다는 양보하는 시민 의식이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