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8 (토)

  • 맑음동두천 0.8℃
  • 구름많음강릉 3.8℃
  • 맑음서울 1.6℃
  • 맑음대전 2.9℃
  • 맑음대구 5.7℃
  • 구름많음울산 5.7℃
  • 맑음광주 3.7℃
  • 구름많음부산 6.8℃
  • 구름많음고창 2.3℃
  • 흐림제주 7.1℃
  • 맑음강화 -1.1℃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0.1℃
  • 맑음강진군 3.8℃
  • 구름조금경주시 4.6℃
  • 구름많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매력이 넘실대는 파도축제로 오세요!

후포초등학교 파도축제 학예회 개최

 


후포초등학교(교장 임진표)는 11월 7일(목) 전교생이 후포가족 260여명을 모시고 자신의 장기를 뽐낼 수 있는 파도 축제를 개최했다.


 후포초등학교 전통 중 하나인 파도축제는 학생들이 학교에서 배우는 다양한 활동들을 창의적으로 표현하고,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게 해주어 배움이 즐겁고 나눔이 행복한 후포교육을 구현하고자 계획되고 진행했다.


 학생들은 학예 발표회를 통해 각 반마다 1종목씩 선정해 율동과 수화, 방송 댄스, 부채춤, 연극, 콩트, 패션쇼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자신의 끼를 뽐내는 시간을 가졌다. 


 이와 더불어 후포초에서 실시하고 있는 방과후학교에서 배우는 학생들이 오케스트라를 비롯하여 플롯, 오카리나, 바이올린 등 특별 공연을 통해 학예 발표회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 주었다. 학예 발표회와 동시에 토탈 공예와 로봇 과학, 돌봄교실 등 방과후 학교에서 활동한 작품들을 전시해 방과후 학교를 참여한 학생들에겐 뿌듯함을, 참여하지 않았던 학생들에겐 흥미를 불러 일으켰다. 


 후포초등학교 임진표 교장선생님은“우리 학교에서 매년 파도축제를 하고 있지만 매년 학생들의 실력이 발전하는 것 같아 대단하며 자신들의 끼를 부모님들 앞에서 발표하니 스스로가 몹시 자랑스러울 것 같다. 이런 기회가 학생들에게 즐거운 학교, 오고 싶은 학교가 되게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전기 온열기 사용 알고 합시다.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소방장 김성태 동지를 지나 겨울의 중심으로 들어가고 있다. 동장군이 기세를 떨치고 있다. 지구 온난화가 가속화되어 겨울철이 예전보다 덜 춥다지만 여전히 겨울은 겨울이다. 겨울은 사계절 중 유독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계절이다. 건조하고 추운 날씨로 화재 발생이 잦기도 하지만 화재진압 과정에서 소화수가 얼거나, 물에 젖은 방화복이 얼어 현장활동이 다른 계절에 비해 상당히 힘든게 사실이다. 이렇게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화재 발생의 주요 원인 중 하나는 겨울철이 되면 어김없이 등장하는 전열기구들이다. 국가화재정보 센터 통계에 따르면 2019년 올 한해 발생한 화재건수는 약 4만 건으로 그중 2만5천건 이상이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을 한 것으로 파악이 되었다.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한 화재의 상당수 원인을 제공한 것은 겨울철 집중적으로 사용되는 난방기기이다. 특히 전기장판, 전기히터 등 전열기구의 위험성은 상당하다고 할 수 있지만 국민들은 그 위험성을 깊이 인지 못하고 있는게 현실이다. 석유, 가스등의 난방시설 등은 발생되는 가스로 인해 실내에서 가동을 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따라서 요즘 우리가 이용하는 대부분의 난방 관련 물품들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