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화)

  • 구름많음동두천 13.1℃
  • 구름많음강릉 14.8℃
  • 구름많음서울 13.8℃
  • 구름조금대전 15.5℃
  • 구름많음대구 16.2℃
  • 구름많음울산 17.1℃
  • 구름많음광주 16.8℃
  • 구름조금부산 16.5℃
  • 구름많음고창 15.3℃
  • 구름많음제주 16.8℃
  • 구름많음강화 14.0℃
  • 구름조금보은 15.8℃
  • 구름조금금산 14.5℃
  • 구름많음강진군 17.0℃
  • 구름많음경주시 17.5℃
  • 구름많음거제 15.7℃
기상청 제공

강구면 수해복구 추진위원회 회의 개최

영덕군, 민간협력으로 수해개선복구사업 조기완료 총력

 

강구면 오포리 일원의 수해피해개선복구사업을 조기에 마무리하기 위해 영덕군은 ‘강구면 수해복구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지11월 6일 회의를 개최했다. 

강구면 오포리는 지난해 태풍 ‘콩레이’ 때 오십천 수위상승과 화전천 범람으로 많은 피해가 발생했고 올해도 태풍 ‘미탁’의 기록적인 폭우로 주택과 도로가 침수되고 공공시설물이 파손돼 다수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이에 영덕군은 강구면 오포2리 마을이장을 위원장으로 ‘강구면 수해복구사업 추진위원회(위원 12명)’을 구성해 수해개선복구사업에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고 민관이 협력해 추진과정의 애로사항(강구정보고 부지 및 사유지 보상)과 각종 민원사항을 빠르게 해결하도록 하여 수해복구사업을 조기에 마무리 할 계획이다.

영덕군과 추진위원회는 수해개선복구사업 추진상황을 함께 점검하고 애로사항을 해결하는 데 협력하는 등 수해복구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박현규 안전재난건설과장은 “지역주민들이 수해복구사업에 참여 해 민관이 소통하고 문제점을 함께 해결한다면 조기에 수해복구를 마무리 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부실시공과 재발을 방하는 데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