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09 (월)

  • 흐림동두천 10.6℃
  • 흐림강릉 10.5℃
  • 흐림서울 11.5℃
  • 대전 9.8℃
  • 대구 10.6℃
  • 울산 10.4℃
  • 광주 9.6℃
  • 부산 10.7℃
  • 흐림고창 7.9℃
  • 제주 13.0℃
  • 흐림강화 9.4℃
  • 흐림보은 7.4℃
  • 흐림금산 8.6℃
  • 흐림강진군 10.6℃
  • 흐림경주시 9.7℃
  • 흐림거제 10.8℃
기상청 제공

영양군, 대구광역시 북구와 자매결연 체결


영양군(군수 오도창)과 대구광역시 북구(구청장 배광식)는 11월 7일 영양군청 대회의실에서 경북·대구 간 상생협력을 위한 자매결연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오도창 영양군수와 배광식 북구청장을 비롯하여 영양군의회 의장 및 의원, 민간단체장, 영양고추유통공사 사장과 북구의회 의장 및 위원장, 민간단체장, 구청 관계자 등 8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북구청과의 자매결연은 경북·대구 간 상생협력을 위한 자매결연 확대 업무협약을 배경으로, 영양군과 북구 간의 적극적인 상호 자매결연 의지에 따라 올해 5월부터 양 기관의 실무진들이 지속적으로 세부사항을 협의하여 체결에 이르렀다.

이번 자매결연을 통해 각 기관은 문화·관광·예술·체육·경제·교육·행정 등 각 분야에서 상호 발전과 번영을 위해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그리고 양 자치단체 간 교류뿐만 아니라 각종 민간단체의 관광지 방문과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 체험 등 민간 차원의 교류를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이날 배광식 북구청장 및 민간단체장, 구청 관계자 40여명은 영양군 석보면에 위치한 두들마을을 직접 방문해 석계고택 및 이문열 작가의 광산문학연구소 등을 둘러보며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의 식사체험을 하였고, 입암면의 선바위관광지 분재전시관도 관람했다. 

북구 방문단은 앞으로 영양군 홍보대사가 되어 여중군자 장계향, 아시아 최초의 ‘영양국제밤하늘보호공원’ 등 청정 영양의 다채로운 관광자원과 전통문화를 북구민들에게 널리 홍보하기로 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이번 자매결연으로 영양군과 대구 북구 간의 활발한 교류로 양 기관뿐만 아니라 민간교류도 확대되어 영양의 고추, 사과 등 우수농산물의 도시 판로가 확보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신천지 검찰수사는 골든타임을 놓친 것이다.
신천지 검찰수사는 골든타임을 놓친 것이다. 검찰 수사가 빨라야 하는 이유는 만약 자료 확보가 늦어질 경우 객관적 사실관계를 확인하기가 어려워질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한 것이다. 지난해, 수십차례의 전방위 압수수색을 벌일 때마다 검찰 관계자는 이렇게 말하곤 했다. 당시 검찰 수사에 대해 여기서 재론할 필요는 없을 것이다. 다만 검찰이 국민에게 욕을 먹는 가장 큰 이유 중 하나가 자신들의 권한 행사에 일관성이 없기 때문이라는 점만은 지적해야겠다. 하물며 이 사안은 표창장 위조 따위와는 차원이 다른 시민 생명과 공공 안전이 달린 문제다. 방역을 방해하는 건 신천지만이 아니다. 7일 대구 달서구 성당동 한마음아파트의 코로나19 확진자 46명 전원이 신천지 교인인 것으로 밝혀지면서 대구시민들은 또다시 큰 충격에 빠졌다. 며칠 새 확진자 증가율이 다소 꺾이는 추세에 안도하던 대구시도 당황하긴 마찬가지다. 아파트가 통째로 집단 격리된 사상 초유의 사태는, 신천지 교인에 대한 광범위한 진단검사의 필요성을 새삼 확인시켜주고 있다. 이 아파트 입주민 중 94명이 신천지 교인인 까닭에 추가 확진자가 나오는 것은 시간문제다. 신천지가 제출한 신도 명단만으로는 효과적인 방역 작업을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