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화)

  • 구름조금동두천 11.6℃
  • 구름많음강릉 11.9℃
  • 구름많음서울 13.0℃
  • 맑음대전 14.0℃
  • 구름많음대구 15.9℃
  • 구름많음울산 15.2℃
  • 구름많음광주 15.6℃
  • 구름많음부산 15.4℃
  • 구름많음고창 13.6℃
  • 구름많음제주 15.8℃
  • 구름많음강화 12.1℃
  • 맑음보은 13.6℃
  • 맑음금산 12.8℃
  • 구름많음강진군 15.9℃
  • 구름조금경주시 13.8℃
  • 구름많음거제 14.3℃
기상청 제공

경북도, 상주에 3,250억원 수소연료전지 발전단지 조성 나서

총 3,250억원, 2019년 ~ 2021년 까지, 50MW규모 수소연료전지발전 단지 조성


경상북도는 상주시와 함께 25일 상주시청 대회의실에서 전우헌 경제부지사, 황천모 상주시장, 표영준 한국동서발전(주) 본부장, 임윤철 ㈜상주에너지 사장, 지역 도의원 및 시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수소연료전지 발전단지’를 조성하는 MOU(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노후된 청리일반산업단지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게 될 ‘상주 수소연료전지 발전단지’는 총사업비 3,250억원을 들여 2019년부터 2021년 까지 66,000㎡부지에 50MW 규모로 조성된다.
 
여기서 한해 생산되는 전기는 411GWh로, 이는 월 사용량 300kwh 기준 약 11만 세대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양이다.

수소연료전지는 천연가스(LNG)에서 수소를 분리해 공기 중에서 수집한 산소와 반응시켜 전기를 생산하는 대표적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사업으로, 서울 등 도심에도 건설되고 있는 발전효율이 높고 매연이 없는 청정에너지 생산시설이다. 태양광이나 풍력과 달리 시간이나 자연환경에 구애받지 않고 전기를 생산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공사 기간 중에는 약 500여명 가량의 인력이 소요되고, 50명 이상의 신규 일자리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 ㈜상주에너지는 지역 업체의 인력과 장비를 우선적으로 이용할 것을 약속했다. 

그리고 발전소 인근 지역에는 약 47억원 가량의 특별지원금과 매년 3천만원 정도의 기본지원금이 투자 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우헌 경상북도 경제부지사는 “오늘 MOU를 체결하는 수소연료발전소가 촉매제가 되어 더 많은 기업을 유치해 노후화된 청리산단이 활성화가 되기를 바란다”며 “경북도에서는 기업을 위한 도정을 펼쳐 우수기업을 유치하고 이를 통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