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3 (목)

  • 구름많음동두천 -1.4℃
  • 구름많음강릉 4.3℃
  • 연무서울 1.0℃
  • 박무대전 2.7℃
  • 대구 3.1℃
  • 울산 7.2℃
  • 광주 6.4℃
  • 부산 8.8℃
  • 구름많음고창 2.9℃
  • 제주 11.4℃
  • 구름많음강화 3.6℃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1.9℃
  • 흐림강진군 7.7℃
  • 구름조금경주시 5.0℃
  • 흐림거제 6.2℃
기상청 제공

울진군, 제18호 태풍『미탁』피해 심각

침수피해 규모 방대, 인력과 복구 장비 부족


제18호 태풍 「미탁」 북상으로 많은 비가 내리고 있는 울진 군은 정전, 침수, 단전, 산사태, 도로유실 등 많은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10월 2일∼3일 집중호우로 읍면 주요 시가지 저지대 주택 및 도로 곳곳이 침수피해가 발생 되었으며 도로절개지 유실로 인한 국도7·36호선과 군도6호선 도로에 대해 1차선 통행으로 제한하고 있다.

 태풍『미탁』은 지난 10월 2일부터 3일 오전 3시 현재 평균 425mm를 기록하고 있으며, 시간당 많이 내린 온정면은 91mm 강우를 기록했다.


 이에 따라 지방하천이 범람해 저지대 주민 850세대와 매화 석회석 광산 침하로 인한 피해가 예상되는 매화면 남수산 주변 주민 30세대 가 안전지대로 긴급히 대피했다.

 이갑수 안전재난건설과장은 매뉴얼에 의거 현재 전직원이 비상근무에 임하고 “태풍『미탁』의 영향권에서 완전히 벗어날때까지 예의주시하며, 군민의 안전에 대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날이 밝는대로 정확한 피해현황 파악과 함께 전 행정력을 동원해 항구적인 복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전기 온열기 사용 알고 합시다.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소방장 김성태 동지를 지나 겨울의 중심으로 들어가고 있다. 동장군이 기세를 떨치고 있다. 지구 온난화가 가속화되어 겨울철이 예전보다 덜 춥다지만 여전히 겨울은 겨울이다. 겨울은 사계절 중 유독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계절이다. 건조하고 추운 날씨로 화재 발생이 잦기도 하지만 화재진압 과정에서 소화수가 얼거나, 물에 젖은 방화복이 얼어 현장활동이 다른 계절에 비해 상당히 힘든게 사실이다. 이렇게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화재 발생의 주요 원인 중 하나는 겨울철이 되면 어김없이 등장하는 전열기구들이다. 국가화재정보 센터 통계에 따르면 2019년 올 한해 발생한 화재건수는 약 4만 건으로 그중 2만5천건 이상이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을 한 것으로 파악이 되었다.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한 화재의 상당수 원인을 제공한 것은 겨울철 집중적으로 사용되는 난방기기이다. 특히 전기장판, 전기히터 등 전열기구의 위험성은 상당하다고 할 수 있지만 국민들은 그 위험성을 깊이 인지 못하고 있는게 현실이다. 석유, 가스등의 난방시설 등은 발생되는 가스로 인해 실내에서 가동을 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따라서 요즘 우리가 이용하는 대부분의 난방 관련 물품들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