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2 (수)

  • 흐림동두천 -1.1℃
  • 흐림강릉 6.8℃
  • 흐림서울 0.9℃
  • 흐림대전 1.6℃
  • 흐림대구 1.6℃
  • 흐림울산 5.1℃
  • 광주 3.6℃
  • 흐림부산 6.9℃
  • 흐림고창 1.9℃
  • 흐림제주 10.1℃
  • 흐림강화 0.0℃
  • 흐림보은 0.0℃
  • 흐림금산 0.3℃
  • 흐림강진군 5.1℃
  • 흐림경주시 1.9℃
  • 흐림거제 5.8℃
기상청 제공

IAU(국제천문연합) 100주년 행사, 영양에서도

한국아마추어천문학회 2019년 축제한마당 영양에서 개최


한국아마추어천문학회가 주관하는 2019년 축제한마당이 오는 9월 28일(토)부터 9월 29일(일)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영양국제밤하늘보호공원 내 영양군생태공원사업소 및 반딧불이 천문대 일원에서 진행됐다. 

한국아마추어천문학회는 1991년 창립된 국내 유일의 아마추어 천문 관련 사단법인으로서 전국 16개 지부를 가지고 있으며, 전국적인 아마추어 천문학의 보급 및 교육, 교류를 목적으로 하고 있는 단체다. 

‘축제한마당’은 아마추어 천문학 보급의 일환으로서 해마다 한국아마추어천문학회원 및 천문학 관계자를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천문 교육 및 천체관측 등 다양한 활동을 한다. 

특히 2019년 축제한마당은 국제천문연합(IAU) 창립 100주년 기념으로 전 세계적으로 진행되고 있는 천문 행사 중에 하나로 선정이 되어 천문인들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으며 내용도 더욱 풍성한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이번 ‘축제한마당’은 한국아마추어천문학회 전국 지부 회원 및 천문 관계자들 15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천문지도사들의 특강과 함께 천문 관련 만들기 체험, 일반인들의 참여가 가능한 관측 프로그램 등이 진행될 예정이어서 많은 이들이 청명한 날씨만을 기다리고 있다. 

 ‘축제한마당’을 총괄하고 있는 원치복 학회장은 “영양밤하늘보호공원 일대가 아마추어 천문인들의 단체 프로그램을 운영하는데 최적의 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무엇보다도 대한민국 어디서도 만나기 어려운 깨끗하고 청명한 밤하늘을 갖추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국아마추어천문학회는 2017년부터 영양국제밤하늘보호공원에서 천문지도사 연수 과정을 진행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류와 홍보를 통해 대한민국의 아마추어 천문인들이 영양국제밤하늘보호공원의 탁월한 밤하늘을 만끽해 나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전기 온열기 사용 알고 합시다.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소방장 김성태 동지를 지나 겨울의 중심으로 들어가고 있다. 동장군이 기세를 떨치고 있다. 지구 온난화가 가속화되어 겨울철이 예전보다 덜 춥다지만 여전히 겨울은 겨울이다. 겨울은 사계절 중 유독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계절이다. 건조하고 추운 날씨로 화재 발생이 잦기도 하지만 화재진압 과정에서 소화수가 얼거나, 물에 젖은 방화복이 얼어 현장활동이 다른 계절에 비해 상당히 힘든게 사실이다. 이렇게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화재 발생의 주요 원인 중 하나는 겨울철이 되면 어김없이 등장하는 전열기구들이다. 국가화재정보 센터 통계에 따르면 2019년 올 한해 발생한 화재건수는 약 4만 건으로 그중 2만5천건 이상이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을 한 것으로 파악이 되었다.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한 화재의 상당수 원인을 제공한 것은 겨울철 집중적으로 사용되는 난방기기이다. 특히 전기장판, 전기히터 등 전열기구의 위험성은 상당하다고 할 수 있지만 국민들은 그 위험성을 깊이 인지 못하고 있는게 현실이다. 석유, 가스등의 난방시설 등은 발생되는 가스로 인해 실내에서 가동을 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따라서 요즘 우리가 이용하는 대부분의 난방 관련 물품들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