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04 (화)

  • 구름많음동두천 0.3℃
  • 맑음강릉 2.9℃
  • 맑음서울 1.1℃
  • 맑음대전 1.6℃
  • 맑음대구 2.1℃
  • 맑음울산 3.6℃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6.4℃
  • 맑음고창 2.2℃
  • 구름조금제주 5.9℃
  • 구름조금강화 1.2℃
  • 맑음보은 -0.8℃
  • 맑음금산 -0.3℃
  • 맑음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3.1℃
  • 맑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전국최대생산 최고품질 명품영덕송이 장보러 와요

영덕송이장터 대목장 10.3.~6, 영덕문화예술제 풍성한 체험

 

7년 연속 전국 최대 송이생산량과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영덕군이 지난 21일부터 영덕 군민운동장(영덕)과 영해 영덕휴게소(영해) 2곳의 장터에서 10월 15일까지 영덕송이장터를 운영한다.

총 35개의 송이직판 부스에서 생산자가 직접 채취한 영덕송이를 소량(g단위, 금액별)으로 구매할 수 있으며, 영덕의 다양한 농·수·임산물도 구매할 수 있다. 영덕군 산림조합도 송이직판 부스에 참여하여 송이가격 및 품질유지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명품 영덕송이는 해풍을 받고 자라서 단단하고 향이 강하다. 20여년전부터 영덕군은 선도적으로 송이산가꾸기 사업에 투자해 건강한 소나무를 가꿔 전국 최대 송이생산량(30%)을 유지하고 있다. 송이산가꾸기사업과 송이 소나무 식재를 확대하여 전국 최대 송이 생산량의 명성을 유지할 계획이다.

송이장터 대목장(10월3일 ~ 6일)에는 영덕문화예술제와 연계하여 통기타, 가야금 등 관내 문화예술단체의 공연부터 송이품평회, 즉석사진 촬영, 캐리커쳐, 패션팔찌만들기 등 실·내외 다양한 체험행사를 마련했다. 특별히 설치한 우산거리와 송이 조형물 이색 포토존은 방문객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박병광 산림자원과장은 “3년째 이어오는 영덕 송이장터를 이젠 멀리서도 알고 매년 찾아오는 분들이 늘고 있다. 방문객을 위해 풍성한 송이장터를 준비하였으니 명품영덕송이도 맛보고 영덕문화예술제 다양한 행사도 체험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나라경제, 실물경기 위축 국가예산 긴축
2020, 경자년 새해 생각을 바꾸고 구태와 관행을 벗어 버립시다. 국가예산 낭비를 줄이고 설비투자를 늘려 일자리를 창출해 나가야 10만명 미만 시·군 부단체장 직급 상향 추진 신중해야 혈세낭비 막는다. 정치권과 결탁해 국가에산 빼어먹는 세금절도를 발본색원 엄벌해야, 마음대로 국가예산 낭비하다가는 재정적자 국가부도 초래 할 수도 있어 신중해야 하며, 비생산 .비효율적인 기초자치제 과감히 폐지하고 광역자치제로 전환해 나가야 하며 공무원 줄여야 하며 작은 정부를 마들고 중산층을 늘리는 정책을 해야 한다고 본다. 국가예산이 국민의 세금이라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다.지금 지자체 실시이후 국민들의 세금부담이 증가 중산층이 사라지고 있어 국가부도를 겪고 있는 유럽이나 중남미 국가부도사태 타산지석으로 교훈삼아야 할 때이다. 정부는 물가관리를 철저히 하고 국가예산에 대한 정부곳간관리를 철저히 하여 누수현상을 막아야 국가경제도 살리고 국민도 부정과 비리도 막아 국가경쟁력을 향상시킬 수 있다고 본다. 국가예산을 절약하려면 입법부인 정치권부터 시작하여 행정부. 사법부의 몸집을 줄여나가야 할 것이다. 국민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고 본다. 국회의원 숫자도 200명으로 줄이고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