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10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후포항 "쓰레기 항"

후포수협, 후포면사무소 외면"


울진군(군수 김용수)이 어항 활성화를 위해 부단히 노력하고 있는 반면, 후포면 후포항이 쓰레기 더미로 수년 째 방치되고 있어 관계당국의 지도가 필요하다는 민원이다. 후포항 상인들은 요즘 장사가 안된다며, 이럴수록 손님맞이준비에 관계당국의 관심을 부탁하고 있다. 후포항이 폐허를 방불케 하는 쓰레기 방치는 수 차례에 걸친 언론의 지적을 받았음에도 개선되지 않고 있다.

주민들은 "대게축제는 물론, 관광객이 많이 찾아오는 계절에도 후포항 내에 방치되고 있는 쓰레기는 여전하고, 항구의 관리부실은 후포수협이 외면하고 후포면사무소가 주민을 위해 일 하지 않기 때문이다"고 성토했다. 주민 K 모씨는 "이러한 후포항의 쓰레기 방치 문제는 행정의 방조와 어민들을 계도해야 하는 수협의 독단적 운영 때문인 것으로 지적된다"고 말했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