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5 (수)

  • 맑음동두천 -1.5℃
  • 맑음강릉 2.8℃
  • 맑음서울 -0.3℃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2.9℃
  • 맑음울산 3.1℃
  • 구름많음광주 2.1℃
  • 맑음부산 3.8℃
  • 구름많음고창 0.9℃
  • 흐림제주 5.8℃
  • 맑음강화 -3.2℃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0.4℃
  • 구름많음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2.6℃
  • 구름많음거제 1.9℃
기상청 제공

가을에는 탁! 떠나는거야! 경북으로~!

부산국제관광전 5일부터 8일까지 개최..경북 통합 관광 홍보관 운영


경상북도는 지난 5일부터 8일까지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열린 2019 부산국제관광전(BITF)에 참가해 경북 통합관광 홍보관을 운영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22회째를 맞는 부산국제관광전(BITF)은 매년 45개국 이상의 국가가 참여하고, 10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하여 대한민국 대표 종합관광박람회로 성장했으며, 이번 박람회에서는 지자체 및 국내외 관광업체 275업체가 참여해 열띤 관광홍보전을 펼쳤다.

경상북도는 이번 행사에서 전시장을 찾은 관람객들의 흥미와 재미를 더하기 위해 전시행사 이외에도 국내외 민속공연, 여행토크쇼, 세계음식페스티벌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열어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여 큰 호응을 받았다.

경북 통합관광 홍보관은 최근 유행하는 복고풍(Retro style)에 가을여행을 덧입혀 경북의 가을 정취를 느낄 수 있도록 꾸몄으며, 홍보관을 찾은 관람객들에게 경북의 가을여행지와 가을 축제를 집중 홍보했다.

이와 함께 버스킹 공연, 추억의 딱지치기 등 다양한 이벤트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가족단위, 연인단위로 전시장을 찾은 관람객들의 발길을 사로잡았다.

김부섭 경상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영남권 최대 관광박람회인 부산국제관광전에 참가를 통해, 경북의 우수하고 다양한 관광자원을  홍보해 우리지역에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하는 좋은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경북에는 최근에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병산서원(안동), 도산서원(안동), 소수서원(영주), 옥산서원(경주)과 그 외 다양한 문화유산 관광자원을 지니고 있어 많은 사람들이 경북을 방문해 고즈넉한 가을의 정취를 느끼며 경북의 가을여행 매력에 흠뻑 빠져 보시기를 권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전기 온열기 사용 알고 합시다.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소방장 김성태 동지를 지나 겨울의 중심으로 들어가고 있다. 동장군이 기세를 떨치고 있다. 지구 온난화가 가속화되어 겨울철이 예전보다 덜 춥다지만 여전히 겨울은 겨울이다. 겨울은 사계절 중 유독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계절이다. 건조하고 추운 날씨로 화재 발생이 잦기도 하지만 화재진압 과정에서 소화수가 얼거나, 물에 젖은 방화복이 얼어 현장활동이 다른 계절에 비해 상당히 힘든게 사실이다. 이렇게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화재 발생의 주요 원인 중 하나는 겨울철이 되면 어김없이 등장하는 전열기구들이다. 국가화재정보 센터 통계에 따르면 2019년 올 한해 발생한 화재건수는 약 4만 건으로 그중 2만5천건 이상이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을 한 것으로 파악이 되었다.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한 화재의 상당수 원인을 제공한 것은 겨울철 집중적으로 사용되는 난방기기이다. 특히 전기장판, 전기히터 등 전열기구의 위험성은 상당하다고 할 수 있지만 국민들은 그 위험성을 깊이 인지 못하고 있는게 현실이다. 석유, 가스등의 난방시설 등은 발생되는 가스로 인해 실내에서 가동을 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따라서 요즘 우리가 이용하는 대부분의 난방 관련 물품들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