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5 (목)

  • 흐림동두천 21.6℃
  • 구름많음강릉 23.1℃
  • 서울 22.9℃
  • 박무대전 23.5℃
  • 박무대구 23.0℃
  • 박무울산 24.0℃
  • 흐림광주 24.4℃
  • 박무부산 26.0℃
  • 흐림고창 25.7℃
  • 구름조금제주 25.1℃
  • 흐림강화 22.7℃
  • 흐림보은 21.9℃
  • 흐림금산 22.9℃
  • 흐림강진군 25.1℃
  • 구름조금경주시 23.0℃
  • 구름많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울릉군,「제1회 우리나라 가장 동쪽 영화제」개최

동쪽(EAST) “새로운 시작 그리고 도전”


지난 8월 30일(금) 울릉군 북면 현포항에서 개최된 제1회 우리나라 가장 동쪽 영화제가 9월 1일(일) 막을 내렸다.

  주관사 노마도르는 이번 영화제를 위해 “동쪽(EAST), 새로운 시작 그리고 도전”이라는 주제로 단편영화 공모전을 개최하였고, 총54편이 출품되었다. 그중 서정의 세계, 여정, 우회, 판문점 에어콘, 아버지가방에들어가신다, 아빠는 어떤 표정을 짓고 있나? 총 6편의 선정작과 3편의 상업영화 초청작을 함께 상영했다. 

 특히 공모당선작 제작진이 영화제를 방문해 관객과 함께 소통하며 영화제를 즐겼다. 초청된 영화 제작진들은 31일(토) 진행된 시상식까지 참석하며 특별한 애정과 감흥을 표현했다. 

   9월 1일 폐막일까지 영화제를 방문한 관객들이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 등 SNS를 통해 올리는 영화제 후기 또한 화제가 되고 있다. “우리나라 가장 동쪽 영화제가 울릉도를 너머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영화제가 되었으면 좋겠다.”, “내년에도 꼭 가야지.” 같은 뜨거운 반응들이 이어지고 있다. 제1회 우리나라 가장 동쪽 영화제가 다양한 체험과 재미까지 주며 울릉도를 대표하는 영화제로 성장할 수 있는 잠재력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이번 영화제를 통해 주민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문화의 장이  되었길 바라며, 예술문화 저변 확대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조국펀드 기획 '와이파이 따낸 후 매각'
온갖 비리의혹들이 터져 나오는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일가의 사모펀드(소위 조국펀드) 비리 의혹이 더 불거지고 있다. 3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가족의 사모펀드(일명 조국펀드)를 운용한 코링크PE가 2016년 A컨소시엄을 통해 서울 지하철 공공(公共) 와이파이 사업권을 수주하기 전 ‘사업을 따내면 사업권이나 지분을 매각한다’는 계획을 미리 세운 것으로 2일 알려졌다”며 조선닷컴은 “기술력과 자금력도 부족했던 코링크와 A컨소시엄이 실제 공공사업을 제대로 추진하기보다는 사업 수주 이익만 챙기려 한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날 조국 부인(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사무실은 압수수색 당했다. 자유한국당은 “정권 실세들의 협조가 없었다면 수주를 전제로 한 매각 계획이 나올 수 있었겠느냐”고 지적했다며, 조선닷컴은 “한국당 김용태 의원실이 입수한 코링크PE 내부 문건 ‘지하철 WIFI 사업 구도화 계획’에 따르면 이들은 서울시 공공 와이파이 사업에 대한 구체 시간표를 짰다”며 “이 문건에는 이례적으로 ‘Exit 플랜(출구 전략)’이 포함됐다. 코링크가 업무 협약을 맺은 A컨소시엄과 함께 서울시 공공 와이파이 사업권을 따낸 뒤 매각한다는 것”이라고 보도했다. 조국 후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