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24 (화)

  • 흐림동두천 -4.6℃
  • 구름조금강릉 1.3℃
  • 박무서울 -2.8℃
  • 박무대전 -2.4℃
  • 박무대구 -1.4℃
  • 연무울산 2.5℃
  • 연무광주 1.7℃
  • 연무부산 3.2℃
  • 구름많음고창 -0.4℃
  • 연무제주 7.5℃
  • 흐림강화 -5.5℃
  • 구름많음보은 -5.7℃
  • 흐림금산 -3.8℃
  • 흐림강진군 2.3℃
  • 구름많음경주시 0.7℃
  • 구름많음거제 4.5℃
기상청 제공

다슬기의 위험 “얕아 보이는 물의 유혹”

8월말까지 집중 안전사고 예방 홍보, 예찰 및 점검, 교육 실시


경북지역에는 올 6월과 7월에만 3명(군위, 영양, 청송)이 다슬기를 채취하다 목숨을 잃었고 매년 다슬기 채취 사망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다.

이에 따라 경북도는 지역 주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안전사고 예방활동을 펼쳐 나가기로 했다.

도와 시군은 강과 하천에 안전표지판과 현수막을 설치하고 위험지역에 대한 예찰을 강화한다. 다슬기 채취 시 사망사고는 안전수칙을 지키지 않아 발생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얕아 보이는 물이라도 바닥 곳곳에 웅덩이와 급경사지가 있는 만큼 특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전문가들은 물속에 웅덩이나 위험요소가 없는 지를 먼저 살펴보고, 다슬기를 채취할 때는 반드시 구명조끼와 미끄럼 방지용 신발을 신을 것을 권고하고 있다. 2인 이상이 조를 이루어 채취하고, 채취망에는 부표를 달 것을 당부했다.

유창근 경상북도 안전정책과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홍보와 안전교육, 위험표지판 설치, 관계기관 협력을 통해 사고를 최대한 줄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생명을 살리는 골든타임 `소방차 길터주기`
겨울철은 다른 계절과 달리 화재예방이 더욱 강조되는 계절이다. 여름과 가을에 비해 기온이 하강하면서 난방용품 사용이 증가하고 이로 인한 화재 발생건수가 상대적으로 높으며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 점유율 또한 가장 높다. 이에 매년 소방서에서는 겨울철 소방안전대책 등을 추진해 화재예방을 위한 홍보활동 강화와 선제적 현장대응능력 구축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5년간 겨울철 화재는 크게 줄지 않고 구급출동 건수도 증가하고 있어 생명을 살리는 골든타임 확보와 재난 발생 시 소방차가 초기 대응에 효과적으로 출동하기 위한‘소방차 길 터주기’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하고 싶다. 심정지 환자의 경우에는‘4분 경과 후 1분 마다 생존율이 7~10%씩 감소’ 하고‘10분경과 시 생존율은 5% 미만으로 감소’한다는 연구 결과도 소방이 시간과의 싸움을 하고 있다는 것을 말해 주고 있다. 소방차 통행로 확보를 위하여 숙박시설 밀집지역, 주택 밀집지역, 전통시장 등에서 소방차 길 터주기 홍보를 하고 있으며, 2010년 12월 9일‘도로 교통법’개정에 따라 긴급 소방차량에 대한 양보의무 위반 차량 단속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하지만 단속보다는 양보하는 시민 의식이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