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0 (월)

  • 구름많음동두천 5.4℃
  • 맑음강릉 6.9℃
  • 구름많음서울 4.8℃
  • 구름조금대전 7.7℃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9.2℃
  • 구름조금광주 7.5℃
  • 맑음부산 8.9℃
  • 구름많음고창 7.0℃
  • 구름조금제주 9.3℃
  • 맑음강화 5.1℃
  • 구름조금보은 6.4℃
  • 맑음금산 6.5℃
  • 맑음강진군 8.0℃
  • 맑음경주시 7.7℃
  • 구름조금거제 8.4℃
기상청 제공

울진군, 경상북도 청소년 자원봉사 캠프 열어

경북 6개 시·군 청소년 200명 참여

 

친절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지난 8일부터 9일까지 경상북도 내 6개 시∙군 청소년들과 함께 2019 경북 청소년 자원봉사 캠프를 운영했다.  

 이번 캠프는 경상북도 자원봉사 공모 선정사업에서 우수프로그램으로 선정된 것으로 (사)울진군종합자원봉사센터(소장 김덕열)주관으로 영천시∙의성군∙영덕군∙청송군∙고령군 자원봉사센터와 컨소시엄 형태로 진행되었으며, 각 시∙군 청소년 200명이 참여했다.
 
 첫째 날 오후에는 죽변 후정해수욕장에서 바다체험 활동을 하고 덕구온천 스파월드에서 물놀이를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으며, 저녁에는 한자리에 모여 자원봉사 활동에 대한 정보공유와 레크레이션을 통한 화합의 장을 마련했다. 

 둘째 날에는 희망을 노래하는‘휠체어 성악가 황영택’씨가 불의의 사고로 입은 장애를 극복하고“도움을 받는 삶에서 주는 삶”으로 전환된 경험담을 자원봉사특강으로 들려주어 청소년들에게 포기하지 않는 도전 정신과 희망을 심어 주었다.

 캠프에 참여한 영천시 청소년은“ 이번 계기로 자원봉사에 대한 관심을 갖게 되었다”며, “울진에서 보낸 시간이 즐거웠고 바다도 너무 예뻐서 또 오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전찬걸 군수는“울진까지 찾아 와준 6개 시·군 자원봉사센터 및 청소년들에게 감사를 드린다”며, “이번 캠프로 청소년들이 자원봉사에 대한 관심이 커졌기를 바라며, 남을 위해 봉사할 줄 아는 사람으로 성장해 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전기 온열기 사용 알고 합시다.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소방장 김성태 동지를 지나 겨울의 중심으로 들어가고 있다. 동장군이 기세를 떨치고 있다. 지구 온난화가 가속화되어 겨울철이 예전보다 덜 춥다지만 여전히 겨울은 겨울이다. 겨울은 사계절 중 유독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계절이다. 건조하고 추운 날씨로 화재 발생이 잦기도 하지만 화재진압 과정에서 소화수가 얼거나, 물에 젖은 방화복이 얼어 현장활동이 다른 계절에 비해 상당히 힘든게 사실이다. 이렇게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화재 발생의 주요 원인 중 하나는 겨울철이 되면 어김없이 등장하는 전열기구들이다. 국가화재정보 센터 통계에 따르면 2019년 올 한해 발생한 화재건수는 약 4만 건으로 그중 2만5천건 이상이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을 한 것으로 파악이 되었다.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한 화재의 상당수 원인을 제공한 것은 겨울철 집중적으로 사용되는 난방기기이다. 특히 전기장판, 전기히터 등 전열기구의 위험성은 상당하다고 할 수 있지만 국민들은 그 위험성을 깊이 인지 못하고 있는게 현실이다. 석유, 가스등의 난방시설 등은 발생되는 가스로 인해 실내에서 가동을 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따라서 요즘 우리가 이용하는 대부분의 난방 관련 물품들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