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0 (월)

  • 흐림동두천 -1.9℃
  • 맑음강릉 3.1℃
  • 맑음서울 -0.3℃
  • 맑음대전 2.5℃
  • 맑음대구 3.6℃
  • 맑음울산 2.4℃
  • 맑음광주 2.0℃
  • 맑음부산 3.6℃
  • 흐림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8.6℃
  • 구름많음강화 -1.5℃
  • 맑음보은 0.1℃
  • 구름조금금산 1.8℃
  • 맑음강진군 -1.4℃
  • 구름조금경주시 -1.1℃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제21회 봉화은어축제 성공 뒤에 빛나는 자원봉사활동


44만 5천여 관광객을 모아 성황리에 마친 제21회 봉화은어축제의 행사장 곳곳에서 7월 27일(토)부터 8월 4일(일)까지 9일간 1,000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이 구슬땀을 흘리며 축제를 지원했다.


특히 방학을 맞이한 봉화군 내 청소년들이 매일 100명 이상 물품보관소, 반두 및 맨손잡이장, 어린이 물놀이장, QR코드체험장, 스윙교 안전지킴이, 비치발리볼대회, 내성천 아르고 체험장 등 각종 행사장 내 지역축제의 도우미로써 활동했으며, 봉화군여성단체협의회 회원들은 은어축제 행사장 내 제2종합안내소 관광객 안내도우미와 반두잡이 체험장 안전관리 봉사활동 참여로 축제를 도왔다.


또한, 다양한 지역에서 찾아오신 관광객들의 안전한 여행, 다시 찾아오고 싶은 봉화를 만들기 위해 전의경 어머니회에서는 콜센터 안내봉사를 지원했다.


봉화군 자원봉사센터 김병남 이사장은 “폭염이 지속되는 9일 동안 적극 봉사활동 해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안전하고 무사히 축제를 마칠 수 있어 더욱 기쁘고 고마웠다”고 전했다.


봉화군수는 “이번 축제가 더욱 빛날 수 있었던 건 어려운 여건속에서도 아낌없이 활동해주신 자원봉사자 덕분이며, 앞으로도 더불어 살아가는 봉화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 가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전기 온열기 사용 알고 합시다.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소방장 김성태 동지를 지나 겨울의 중심으로 들어가고 있다. 동장군이 기세를 떨치고 있다. 지구 온난화가 가속화되어 겨울철이 예전보다 덜 춥다지만 여전히 겨울은 겨울이다. 겨울은 사계절 중 유독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계절이다. 건조하고 추운 날씨로 화재 발생이 잦기도 하지만 화재진압 과정에서 소화수가 얼거나, 물에 젖은 방화복이 얼어 현장활동이 다른 계절에 비해 상당히 힘든게 사실이다. 이렇게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화재 발생의 주요 원인 중 하나는 겨울철이 되면 어김없이 등장하는 전열기구들이다. 국가화재정보 센터 통계에 따르면 2019년 올 한해 발생한 화재건수는 약 4만 건으로 그중 2만5천건 이상이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을 한 것으로 파악이 되었다.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한 화재의 상당수 원인을 제공한 것은 겨울철 집중적으로 사용되는 난방기기이다. 특히 전기장판, 전기히터 등 전열기구의 위험성은 상당하다고 할 수 있지만 국민들은 그 위험성을 깊이 인지 못하고 있는게 현실이다. 석유, 가스등의 난방시설 등은 발생되는 가스로 인해 실내에서 가동을 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따라서 요즘 우리가 이용하는 대부분의 난방 관련 물품들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