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1 (토)

  • 맑음동두천 -5.4℃
  • 맑음강릉 1.7℃
  • 연무서울 -2.0℃
  • 박무대전 -2.5℃
  • 구름조금대구 1.3℃
  • 구름조금울산 1.7℃
  • 구름많음광주 0.5℃
  • 맑음부산 2.3℃
  • 흐림고창 -0.5℃
  • 구름많음제주 7.2℃
  • 맑음강화 -5.0℃
  • 맑음보은 -5.7℃
  • 맑음금산 -4.1℃
  • 맑음강진군 1.4℃
  • 맑음경주시 1.9℃
  • 구름조금거제 1.4℃
기상청 제공

‘경상북도 농업경영인대회’ 청송에서 열린다!

 


경북도내 농업경영인 회원간의 화합과 결속을 다지는 「제15회 경상북도 농업경영인대회」가 8월 12일부터 14일까지 청송군 청송읍 용전천변에서 개최된다.


  (사)한국농업경영인 경상북도연합회(회장 박창욱)가 주최하고 청송군연합회(회장 송종만)에서 주관하는 대회는 회원들의 화합과 소통을 통해 농업인으로서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농업환경에 대한 극복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행사로, ‘함께한 열정의 30년, 미래농업의 선두! 가자! 경북한농연!’ 이라는 슬로건 아래 3일 동안 체육행사, 체험행사, 한농연 가족의 밤, 환영의 밤 행사, 정책토론회, 청송관광투어 등 다채로운 행사로 진행된다.


  개회식이 있는 대회 둘째 날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이재욱 농림축산식품부 차관, 국회의원, 도의원, 23개 시장·군수, 유관기관·단체장 등 내외빈과 10,000여명의 농업경영인 회원 및 가족들이 대회장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제15회 경상북도 농업경영인대회를 청송에서 개최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대회에 오시는 농업경영인 회원과 가족분들에게 뜻깊은 시간을 제공할 수 있도록 대회가 끝날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한국농업경영인 경상북도연합회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육성하는 후계농업경영인을 회원으로 하며, 우리나라 농업발전과 앞서가는 농촌 구현을 위하여 1988년 창립되어 현재 1만7천명의 회원으로 구성된 농업인 조직으로, 농업인의 권익 보호에 앞장서고 농업현장을 대변하는 다양한 정책을 제안하는 등 농업・농촌에 새로운 변화를 이끌고 있는 농업인 단체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전기 온열기 사용 알고 합시다.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소방장 김성태 동지를 지나 겨울의 중심으로 들어가고 있다. 동장군이 기세를 떨치고 있다. 지구 온난화가 가속화되어 겨울철이 예전보다 덜 춥다지만 여전히 겨울은 겨울이다. 겨울은 사계절 중 유독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계절이다. 건조하고 추운 날씨로 화재 발생이 잦기도 하지만 화재진압 과정에서 소화수가 얼거나, 물에 젖은 방화복이 얼어 현장활동이 다른 계절에 비해 상당히 힘든게 사실이다. 이렇게 소방관들을 힘들게 하는 화재 발생의 주요 원인 중 하나는 겨울철이 되면 어김없이 등장하는 전열기구들이다. 국가화재정보 센터 통계에 따르면 2019년 올 한해 발생한 화재건수는 약 4만 건으로 그중 2만5천건 이상이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을 한 것으로 파악이 되었다. 건축, 구조물에서 발생한 화재의 상당수 원인을 제공한 것은 겨울철 집중적으로 사용되는 난방기기이다. 특히 전기장판, 전기히터 등 전열기구의 위험성은 상당하다고 할 수 있지만 국민들은 그 위험성을 깊이 인지 못하고 있는게 현실이다. 석유, 가스등의 난방시설 등은 발생되는 가스로 인해 실내에서 가동을 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따라서 요즘 우리가 이용하는 대부분의 난방 관련 물품들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