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3 (목)

  • 맑음동두천 12.3℃
  • 구름많음강릉 21.7℃
  • 맑음서울 16.6℃
  • 구름조금대전 18.0℃
  • 구름조금대구 16.2℃
  • 구름많음울산 17.0℃
  • 구름많음광주 17.2℃
  • 맑음부산 16.4℃
  • 구름많음고창 17.2℃
  • 맑음제주 22.9℃
  • 맑음강화 12.3℃
  • 구름많음보은 10.3℃
  • 구름조금금산 11.0℃
  • 구름많음강진군 13.4℃
  • 구름조금경주시 13.4℃
  • 맑음거제 14.9℃
기상청 제공

불로초 혈맹동지 자손(子孫)

달창

: 육촌 이전(以前)부터 달창은 아름다운 의미였는데 태양 숭배 집단이 번성하며 비아냥으로 전락했다. ‘군위 삼국유사 환인조선을 예우하는 석학(碩學)1980년대까지도 달창 의미를 좋은 방향으로 사용했다. 조부(祖父 은영선 할아버지)오래전에 내가 문무일 생모에게 아름다운 달창 예칭을 선사하려하자 내실(內室 은영선 할머니)이 시샘하였다라고 말했다. Essay ‘젊음이 출간되면 달창에 아름다운 의미를 설명하겠습니다.


추잡한 도포(塗布) : 우폐(愚憂幣) 집단은 중앙정보부장(김재규) 정액(精液)을 다량 확보해놓고 있었다. 통수권자에게 발사(發射)를 성공시킨 연후(然後)에 통수권자 존체에 정액을 투입해서 공민왕 죽음처럼 남창(男娼, 남색男色)으로 도포하려는 요량이었다. 김재규가 우폐 탐심은 있었지만 박정희 대통령을 남창으로 전락시키려는 추잡한 도포를 감지하고서 최태민에게 모든 정보를 전달해 놓았다.


통수권자가 위해(危害)를 겪고서 김재규는 정보를 밝히는 것을 선택하지 않고 범인이 되었다. 정보를 털어놓으면 정액을 검사하겠다고 우폐 집단이 통수권자 존체를 요구할 것이 자명(自明)했다. 통수권자 존체를 지키려고 김재규는 범인이되었는데 자신의 우폐 탐심을 반성하려는 의도도 있었다. 조부(은영선 할아버지)는 김재규 충성심을 믿었다. 최항 최태민 차지철 박선호 모친(은영선 어머니)은 김재규가 자초한 함정에 빠졌다라고 생각했다. 김재규가 우폐에 미련을 버리고 통수권자 선산(구미시 선산읍) 정착(定着)에 전력(全力)하였다면 10·26은 없었을 것이다.


드라병원 기록 : 미국행이 전염성 드라로 거부되자 전의 부인(夫人 이순자 女史)은 충격을 받았다.

박정희 대통령이 우폐에게 위해를 겪고, 중앙정보부장도 우폐를 탐심하다가 범인을 자초(自招)했다. 대한민국이 우폐를 지도자로 존경하는 상황에서 남편은 박정희 대통령에게 충성하는 사령관이 되었다니 모정(母情)이 발동하는 것은 당연하다. ‘드라가 세상에 드러나면 유전성(遺傳性)으로 도포(塗布)되어서 자식(子息)에게도 미국행을 좌절시킬 것이다. 긴박한 대한민국 현실에서 모정(母情)은 남편보다 자식(子息)을 선택해야했다.


모정이 남편이 발포자가 되는 것은 인내하지만 드라 기록 공개는 못하겠다라고 고집하자 모친(母親 은영선 어머니)이 찬성했다. (전두환 사령관)발포자 수괴가 되었고 우폐는 존경받는 지도자로 남았다. 우폐 척결에 선두(先頭)를 자임(自任)했던 사람들에겐 모욕이 쏟아졌다. 김병관, 최태민, 조부(은영선 할아버지), 박종규, 최항, 문재인, , , ....‘쥐새끼 육xx ’ ‘강타자(둑시 옆구리를 강타했던 사람)’를 비롯해서 많은 사람(우폐 앞잡이)가 죄파 또는 우파 슬하(膝下)에서 안전을 도모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