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6 (목)

  • 구름조금동두천 23.0℃
  • 구름조금강릉 14.4℃
  • 구름많음서울 23.0℃
  • 맑음대전 23.3℃
  • 맑음대구 17.0℃
  • 맑음울산 14.1℃
  • 맑음광주 22.2℃
  • 맑음부산 15.4℃
  • 맑음고창 21.6℃
  • 구름많음제주 20.5℃
  • 구름많음강화 19.1℃
  • 맑음보은 19.8℃
  • 맑음금산 22.4℃
  • 맑음강진군 18.2℃
  • 맑음경주시 15.6℃
  • 맑음거제 15.6℃
기상청 제공

울릉군, 관광객 10만 명 방문 기념 이벤트 실시

관광객 50만 시대 서막 열리나


울릉군은 11일 도동항 여객선터미널에서 울릉군수와 관계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울릉도 관광객 10만 명 돌파 기념 행사를 개최하고  10만 번째 관광객에게 특산품 및 꽃다발 등을 증정했다.

이날 행운의 주인공은 묵호에서 오전 8시 50분 출발한 씨스타3호 편으로 울릉도를 찾은 충남 서산시에서 온 김가윤(50)씨로 바쁜 일상에서도 짬을 내어 1박2일 일정으로 울릉도를 방문했다 깜짝 행운의 주인공이 되어 더욱 뜻깊은 여정이 되었다.

한편 아차상격인 99,999번째 관광객은 경기도 오산시에서 온 박미정(57)씨로 30주년 결혼기념일 맞아 울릉도를 찾아왔다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게 되었다. 또한 100,001번째 관광객은 경기도 화성시에서 온 김순래(52)씨로 초등학교 학부모 친목모임으로 울릉도 여행길에 올랐다가 뜻하지 않은 행운의 기쁨을 누렸다.

이들 에게는 축하 꽃다발, 지역특산품인 산채나물 세트를 비롯해 지역 관광시설물을 무료 이용할 수 있는 이용권이 제공되었다.

지난 1980년 울릉군이 관광객 통계를 집계한 이래 연도별 관광객 수 10만명 돌파는 역대 최단 기간의 기록이며, 전년 동기대비로는 25,000여명 이상 증가된 것으로 확인된다. 이러한 추세라면 울릉도 개척 137년, 설군 119년 만인 2019년, 1차산업이 전부였던 동해의 작은섬에서 시대의 변화와 함께 관광산업으로 기반산업을 전환한지 불과 이십여 년만에 사상 첫 관광객 50만 돌파라는 기념비적 금자탑을 쌓을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눈에 띄는 관광객 수 증가의 배경에는 ‘55년만의 일주도로 개통’, ‘전국 단위 체육행사 개최’, ‘2018 한국관광의 별 울릉도․독도 선정’, ‘울릉도 공항건설 확정’, ‘울릉도 여객 노선 증가 및 접근성 개선’등 굵직굵직한 이슈가 관광객들에게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2019년 우리군을 이미 다녀가셨고 향후 방문 계획이 있는 모든 분들에게 군민을 대표해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관광객 한분 한분의 울릉도 방문길이 불쾌함이 아닌 즐겁고 감동적인 여정이 될 수 있도록 ‘마부위침(磨斧爲針)’의 마음가짐으로 전 울릉군민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미디어

더보기
415선거 각 정당 공약은 어디에 있는가,
미래통합당의 총선 콘셉트는 한마디로 못 삶겠으니 그냥 옛날로 가자는 식이다. 미래통합당의 미래란 말이 무색할 지경이다. 미래통합당이 과거 회귀형 정당으로 방향을 튼 것은 황교안 대표 등장 이후다. 황교안의 당은 안보도, 경제도 모두 수구보수 일색이다. 보수 야당이 합리적 보수로 거듭날 동력을 잃은 것이다. 김종인 영입은 이런 과거 회귀형 콘셉트의 화룡점정과도 같다. 코로나로 선거판이 흔들리자 김종인을 내세워 중도팔이-경제민주화 팔이로, 땜질처방을 한 것이다. 김종인이란 인물 자체가 화석화된 과거일 뿐이다. 또, 김종인의 등장은 역설적으로 시대적 좌표, 시대정신이 어디 있는지를 보여준다. 보수 야당조차 경제는 웬만큼 중도나 진보로 가야 한다는 걸 마지못해 인정한 꼴이기 때문이다. 촛불혁명의 또 다른 요구는 구체제 척결과 정치 쇄신이었다. 이른바 박정희 체제의 청산과 합리적 보수, 합리적 진보로의 재편이라고 할 수 있다.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 다당제 합의제 정치, 제왕적 대통령제 혁파 등이 그 목록에 있었다. 하지만, 수구보수의 부활, 진보 내부의 난맥상 등으로 정치 쇄신은 난망하다. 퇴행성 공약 일색인 보수 야당 문제가 심각하다. 더불어시민당-열린민주당 등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