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9 (금)

  • 구름조금동두천 21.6℃
  • 구름조금강릉 23.8℃
  • 연무서울 23.4℃
  • 구름조금대전 24.1℃
  • 박무대구 22.9℃
  • 박무울산 22.5℃
  • 박무광주 23.2℃
  • 부산 22.9℃
  • 구름조금고창 22.8℃
  • 제주 24.3℃
  • 구름많음강화 20.7℃
  • 구름많음보은 21.6℃
  • 구름많음금산 21.9℃
  • 구름많음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23.7℃
기상청 제공


조지훈 시인의 고향인 일월면 주실마을에서 5월 4일부터 열린 제13회 조지훈예술제가 5월 5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한국의 지성’이라는 주제로 영양군이 주최하고 (사)한국문인협회 영양지부가 주관해 개최한 예술제는 조지훈 전국백일장 및 사생대회, 시 낭송 퍼포먼스, 시인 조지훈의 작품을 만나보는 문학강연과  미술작품전시, 각종 공연 및 체험 행사가 진행돼 행사장을 찾은 관광객들은 물론 지역 주민들에게 다양하고 즐거운 볼거리를 제공했다.


예술제는 축제의 성공을 기원하고 개막을 알리는 길놀이 행사에 주실마을 주민들은 물론 관광객, 행사 참여자들이 함께 마을을 행진하는 북(book) 퍼레이드를 시작으로 경북도립국악단의 힘찬 대북공연, 시인의 대표작인‘승무’를 춤으로 표현한 승무 공연과 관람객과 함께하는 승무춤 따라하기, 종경도 놀이, 조지훈 시 돌발 퀴즈, 희망자전거를 타고 주실마을 둘러보기 등 알차고 다채로운 행사들로 구성해 지역민과 관광객이 참여하고 화합하는 종합문화예술제로 자리매김했다.


축제 첫날에 열린 조지훈 전국 백일장 및 사생대회에서 조지훈 전국 백일장 전체 대상은 영양읍에 거주하는 최자영 씨가 한국문인협회이사장상을 수상했고, 사생대회 전체 대상은 영양여고 조여정 학생이 영양교육지원청 교육장상을 수상했다. 축제 둘째날 열린 제5회 시낭송 퍼포먼스 대회는 경남 밀양에서 참가한 행복나눔 시극연구회 팀이 대상을 차지했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하는 시낭송 퍼포먼스 대회는 전국에서 시낭송을 하기 위해 몰려든 참가자들로 인해 예술제의 열기를 더했으며 시에 대한 다양한 표현방식의 경연으로 참가자들과 관객들에게 조지훈 시인의 삶과 문학세계를 이해하는 계기를 만들었다는 호평을 받았다.


한편, 오도창 영양군수는“해를 거듭할수록 많은 사람들의 관심과 참여로 종합문화예술제로 자리매김한 조지훈 예술제를 통해 문학 영양의 가치를 높이고 문학과 자연이 함께하는 행복 영양을 만들어 나가겠으며, 내년에는 조지훈 시인의 탄생 100주년이 되는 해로 더욱 성대하고 알차게 행사를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