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01 (금)

  • 맑음동두천 -1.5℃
  • 맑음강릉 1.3℃
  • 맑음서울 0.0℃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1.0℃
  • 맑음울산 -0.5℃
  • 맑음광주 -0.3℃
  • 맑음부산 1.1℃
  • 구름조금고창 -2.4℃
  • 구름많음제주 5.0℃
  • 맑음강화 -4.9℃
  • 맑음보은 -4.1℃
  • 맑음금산 -4.1℃
  • 맑음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1.8℃
  • 맑음거제 0.5℃
기상청 제공

영덕군 희망2019나눔캠페인, 온정은 그 어느때보다 뜨거웠다.

어려운 경기불구 3억6천여만원 모금으로 사상최대 기록

 

영덕군(군수 이희진)은 희망2019나눔캠페인은 올해 목표액인 1억 8천만원을 훌쩍 뛰어넘은 3억 6천8백만원을 모금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영덕군과 사랑의열매나눔봉사단(이용우 단장)에서는 11월 29일 나눔캠페인 출범식을 개최하고 영덕, 강구, 영해시장을 순회하면서 나눔참여 홍보활동을 펼쳤다.

9개 읍면에서도 자체적으로 모금활동을 펼쳐 사회단체 및 기관, 학교, 종교단체, 마을단체 등의 참여가 특히 두드러졌으며, 특히 영덕, 강구, 축산, 영해면에서는 재능기부 공연을 포함한 자체적인 모금캠페인 활동을 통해 큰 성과를 올렸다.
 
영덕군에 따르면 올해 모금액은 3억 6천 8백만원으로 지난해 모금액 2억 9천8백만원보다는 123%, 올해 목표액 대비 205%로 이는 영덕군이 1998년부터 추진해 온 이웃돕기 성금모금 캠페인 사상 최대 모금액이다.

이희진 영덕군수는 “태풍 ‘콩레이’로 많은 군민들이 고통과 아픔을 겪은 가운데도 불구하고, 어려운 이웃을 위한 뜨거웠던 관심과 나눔 실천에 깊이 감사를 드린다 ”라고 전했다.

한편, 성금은 전액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전달되며 다양한 복지사업을 통해 긴급 생계비, 긴급 의료비, 명절위문금, 동절기난방비, 저소득아동급식비, 취약사회복지시설 복지사업비 등 도움이 필요한 소외 이웃과 복지시설 등에 빠짐없이 전액 지원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공동주택 소방차 전용구역 확보, 현장 접근성을 높이는 길!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김현제 각 지역 소방서는 지속적으로 소방차 길 터주기 캠페인, 홍보활동 및 불법 주정차 단속 등을 실시하여 최근에는 소방차, 경찰차 등 긴급차량이 출동할 때 도로 위의 차량들이 길을 터주는 모습을 흔하게 볼 수 있게 됐다. 이렇게 긴급차량 출동 시 도로위에서의 진로 양보는 많이 개선되었지만 아파트 등 공동주택은 불법주정차 차량이나, 진입로 공간의 장애물 적재로 여전히 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올해 3월 발생한 부산 동래구 수안동 아파트 화재로 일가족 4명이 숨지고, 연이어 발생한 대전 동구 아파트 화재로 70대여성이 숨지는 등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두 화재의 공통점은 불법주정차 차량으로 인해 진입시간이 지연되었다는 부분과, 소방장비를 활용할 수 있는 공간 확보가 어려웠다는 점이다. 화재가 났던 아파트를 KTV 국민방송에서 다시 현장 취재한 결과 아파트입구에는 여전히 주택가 불법주차가 되어 있고, 이것은 다른 주택가도 마찬가지인 상황으로 불법 주차행위는 근절되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소방청에 따르면 전국 공동주택 화재 발생건수는 16년 4907건, 17년 4869건 18년 현재까지 4814건으로 꾸준히 감소하고 있는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