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30 (수)

  • 구름조금동두천 1.7℃
  • 구름많음강릉 7.4℃
  • 구름많음서울 2.6℃
  • 흐림대전 5.0℃
  • 흐림대구 8.6℃
  • 흐림울산 9.0℃
  • 흐림광주 5.9℃
  • 흐림부산 8.6℃
  • 흐림고창 3.7℃
  • 흐림제주 8.0℃
  • 구름많음강화 1.7℃
  • 흐림보은 3.7℃
  • 흐림금산 3.2℃
  • 흐림강진군 5.9℃
  • 구름많음경주시 8.8℃
  • 흐림거제 8.9℃
기상청 제공

사랑의 땔감으로 따뜻한 설 명절 보내세요

숲가꾸기 부산물 활용해 어려운 이웃에게 온정 나눔 행사


남부지방산림청 울진국유림관리소(소장 전상우)는 우리나라 최대 명절인 설을 앞두고 1월 30일 울진군 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사랑의 땔감 나누어 주기 행사를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울진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형편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설 명절은 따뜻한 온정이 그리워지는 계절인 만큼 이웃사랑을 실천하고자 난방용 땔감을 총 3가구(가구당 1톤씩)에 직접 전달하였다고 하였다.

이번 행사에 사용된 땔감은 지난해 숲가꾸기사업으로 생산된 목재 중 매각이 어려운 부산물을 난방 연료로 사용이 편리하도록 절단하고 쪼갠 장작 형태로 공급된다.

울진국유림관리소는 2018년에도 29세대에 약 60톤의 사랑의 땔감을 관내 취약계층에 지원하였으며, 2019년에도 사랑의 땔감 나누기를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상우 울진국유림관리소장은 “사랑의 땔감 나누기 행사가 어려운 이웃들이 정감 넘치는 설을 맞이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하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공동주택 소방차 전용구역 확보, 현장 접근성을 높이는 길!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김현제 각 지역 소방서는 지속적으로 소방차 길 터주기 캠페인, 홍보활동 및 불법 주정차 단속 등을 실시하여 최근에는 소방차, 경찰차 등 긴급차량이 출동할 때 도로 위의 차량들이 길을 터주는 모습을 흔하게 볼 수 있게 됐다. 이렇게 긴급차량 출동 시 도로위에서의 진로 양보는 많이 개선되었지만 아파트 등 공동주택은 불법주정차 차량이나, 진입로 공간의 장애물 적재로 여전히 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올해 3월 발생한 부산 동래구 수안동 아파트 화재로 일가족 4명이 숨지고, 연이어 발생한 대전 동구 아파트 화재로 70대여성이 숨지는 등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두 화재의 공통점은 불법주정차 차량으로 인해 진입시간이 지연되었다는 부분과, 소방장비를 활용할 수 있는 공간 확보가 어려웠다는 점이다. 화재가 났던 아파트를 KTV 국민방송에서 다시 현장 취재한 결과 아파트입구에는 여전히 주택가 불법주차가 되어 있고, 이것은 다른 주택가도 마찬가지인 상황으로 불법 주차행위는 근절되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소방청에 따르면 전국 공동주택 화재 발생건수는 16년 4907건, 17년 4869건 18년 현재까지 4814건으로 꾸준히 감소하고 있는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