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7 (목)

  • 구름많음동두천 -2.7℃
  • 맑음강릉 -0.4℃
  • 서울 -2.4℃
  • 흐림대전 -2.1℃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1.2℃
  • 흐림광주 -1.8℃
  • 구름많음부산 -1.2℃
  • 흐림고창 -3.0℃
  • 흐림제주 4.0℃
  • 흐림강화 -2.8℃
  • 흐림보은 -3.7℃
  • 흐림금산 -5.4℃
  • 구름많음강진군 -2.7℃
  • 맑음경주시 -1.2℃
  • 구름많음거제 -0.3℃
기상청 제공

포항해경, 불시 현장 훈련(FTX) 점검 실시

출동시간 및 도착시간 점검을 통한 골든 타임 확보 노력

 


포항해양경찰서는 15일 오후 5시경  해경구조대 및 파출소를 대상으로 불시 현장 훈련 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포항해경은 형식적 훈련 집행을 방지하고 구조세력의 구조대응태세와 실제 구조역량을 파악할 수 있도록 2018년 7월부터 현장세력 대상으로 시나리오 없이 불시에 출동 및 임무를 지시하여 현장에서 실제와 같이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이 날 훈련에서는 포항 여남갑 동방 해상에서 어선 충돌 후 침수 상황을 가정하여 △ 출동 지시 이후 현장 도착까지의 시간 측정 △ LTE 통신망 활용능력 △ 해상 익수자 구조역량 △ 심폐소생술 숙달 여부 △ 해경구조대·파출소 공조 체계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했다. 


 또한 이번 훈련 점검은 지난해 12월 2일 구룡포 앞바다에서 발생한 어선 전복 사고 이후 현장 세력의 적극적 구조 마인드를 재확인하는 의미도 가지고 있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실전형 현장 훈련을 반복하여 해양 사고 발생시 국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꾸준히 구조 대응태세역량을 향상시켜 나가겠다”라며 “지속적인 대응세력 출동시간 및 도착시간 점검을 통해 골든 타임을 확보하여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안전한 바다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한편, 포항해경은 지난 2018년 7월 이후 민·관·군 합동 수난대비 기본훈련을 포함하여 총 40회의 불시 실전형 현장 훈련을 진행해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경북 자치단체장 무더기 선거법 위반 구속영장 청구...
누대를 걸쳐 이 땅에 살아온 경북인들에게는 남다른 자부심이 있다. 세상이 바로가지 않을 때는 만인소로 직언했고 외침이 있을 때는 지위고하 막론하고 분연히 떨쳐 일어나 의병을 창의했다. 또 수많은 경북인들은 일제에 맞서 민족의 해방과 독립을 위해 싸웠으며 군부독재에 항거하고 민주화를 위해 목숨을 바쳤다. 이것이 안으로는 인격을 도야하고 밖으로는 이웃과 나라를 위해 과감히 실천하는 올곧은 역동성을 지닌 경북인의 모습이다. 그러나 6.13지방선거 전후 경북 자치단체장들의 선거법 관련 불법사례들을 보면 높은 도덕성을 요구하는 공직자로서 자질이 의심될 뿐만 아니라 ‘선거법 위반 백화점’이라 할 만큼 그 종류 또한 천태만상으로 경북도민에게 큰 모멸감을 주고 있다. 지난 21일 황천모 상주시장 캠프 사무장을 맡았던 A씨가 한 사업가로부터 법정수당 외 1천200만원을 받은 혐의로 구속된데 이어 그동안 소환조사를 받아온 황천모 시장 역시 어제(27일) 대구지방검찰청 상주지청으로부터 구속영장이 청구되었으며 고윤환 문경시장도 2016년부터 6.13지방선거 까지 SNS를 통해 선거구민들에게 치적을 홍보하다 경북선관위로부터 문경시 공무원 4명과 함께 고발되어 지난 7월3일 소환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