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9 (목)

  • 흐림동두천 5.8℃
  • 구름많음강릉 10.4℃
  • 흐림서울 6.5℃
  • 흐림대전 8.8℃
  • 구름많음대구 11.5℃
  • 맑음울산 13.8℃
  • 맑음광주 14.4℃
  • 맑음부산 15.0℃
  • 흐림고창 13.4℃
  • 맑음제주 17.0℃
  • 흐림강화 6.1℃
  • 흐림보은 10.1℃
  • 흐림금산 9.8℃
  • 맑음강진군 15.4℃
  • 구름많음경주시 13.6℃
  • 구름조금거제 14.1℃
기상청 제공

울진군 건강새마을 조성사업 성과대회 최우수상 수상

매화면 건강위원회 최우수상, 죽변면 건강지기 도지사 표창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지난 28일 경주 힐튼호텔에서 열린「2018년 경상북도 건강새마을 조성사업 성과대회」에서 매화면 건강위원회가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건강새마을 조성사업은 지역 간 건강 불균형 해소를 위해 2014년부터 매화면을 시작으로 2017년 죽변면이 참여하여 금연, 절주, 운동 등 마을별 건강프로그램을 주민주도형으로 운영하는 사업이다.

 이번 평가에서 건강리더, 건강위원회, 기관별로 구분하여 주민자립형 건강마을을 운영방법과 마을발전 기여도 및 주민들의 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해 노력도를 평가했다.

 조직영역 건강위원회(마을) 부문에서는 매화면 건강위원회가 최우수상을 수상하였고 개인영역 건강리더 부문에서는 죽변면 지영근 건강지기가 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특히, 매화면은 5년차 마을로 최근 이현세 만화거리 조성으로 유명세를 탔으며 이에 더불어 매화 만화거리 관광단지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중이다.

 황춘섭 매화리 이장은“추운 날 꿋꿋하게 펴있는 매화처럼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활짝 피어있는 건강새마을 조성사업의 꽃이 될 것이고 앞으로 매화면이 발전하는데 노력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박용덕 보건소장은“주민의 건강수준 향상을 목표로 지역 특성 및 수요에 맞춘 주민 참여형 건강새마을 조성사업을 앞으로도 지속 추진해 행복 가득한 건강울진 만들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상상하면 일자리가 만들어지는 숲
일자리는 인생설계의 출발점이다. 좋은 일자리가 마련되어야 안정적으로 미래를 그려볼 수 있다. 그러나 각종 규제, 경제여건 등 현실적인 장벽들로 인해 많은 청년들이 공무원을 선호하고 새로운 일자리가 쉽게 생기지 않는 게 현실이다. 일자리 문제는 일반적인 방법으로는 해결하기 어렵다. 상당히 과감한 접근이 필요하다. 과감함은 상상력을 바탕으로 한다. 즉 국민들이 상상을 충분히 실현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돼야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된다는 것이다. 그리고 그 상상에 날개를 달아주는 핵심 정책수단이 바로 ‘규제개혁’이다. 산림청은 경제성장동력에 불을 붙이기 위해 규제개혁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그 예시로 임산물의 범위 확대를 들 수 있다. 종전에는 임산물의 범위가 합판, 단판 등 법령에 나열된 것에 한정됐다. 이 부분을 개정해 목재제품 전부가 임산물에 포함되도록 했다. 즉 민간에서 신산업 육성 및 신기술 개발을 통한 산림분야 진입이 용이해졌다는 뜻이다. 또한 올해 12월 개정 예정인 공동산림사업 수행자 범위도 좋은 사례이다. 종전에는 공동산림사업 수행자에 산림조합, 공공기관, 대학 등만 인정됐다. 이 수행자에 곧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사회적협동조합도 추가된다. 산림사업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