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 흐림동두천 14.4℃
  • 흐림강릉 12.6℃
  • 연무서울 15.4℃
  • 대전 14.0℃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7.7℃
  • 광주 15.7℃
  • 흐림부산 19.0℃
  • 흐림고창 13.3℃
  • 제주 17.3℃
  • 흐림강화 13.4℃
  • 흐림보은 13.7℃
  • 흐림금산 13.0℃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청송군 프로야구 한국시리즈서 청송사과로 홈런 날렸다!

서울시민들 사과 맛보고 SNS 후기 올려, 홍보효과 예상보다 더 빨라

 


한국시리즈의 계절이 돌아왔다. 전국이 응원 열기로 가득한 가운데 지난 11월 5일(월), 한국시리즈 2차전이 열리는 잠실종합운동장에서는 “청송사과 맛보세요!”라는 외침이 울려 퍼졌다. 청송군 윤경희 군수를 필두로 청송군의회 의원들과 청송사과 생산자단체 및 농협 관계자들 그리고 공무원들로 구성된 청송사과 홍보요원 150여명이 입장객 수만큼 청송사과 26,000여 개를 현장에서 무료로 나누어 주는 소리였다. 


이날 행사는 ‘청송황금사과 한국시리즈 나들이’라는 주제로 펼쳐진 홍보였다. 농식품 파워브랜드 대상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한 청송사과는 2013년부터 6년 연속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에 선정돼 이미 국내 소비자들에게 명품사과로 인정받고 있지만, 군은 브랜드 가치를 더욱 상승시키고 다양한 고객층을 확보하기 위해 이번 홍보 행사에 두 발 벗고 나선 것이다. 


홍보 효과는 예상보다 더 빨리 나타났다. 사과를 맛본 사람들이 우후죽순 개인 블로그와 SNS 등에 후기를 올린 것이다. 그도 그럴 것이, 이미 야구장 현장에서 청송사과를 직접 맛본 서울시민들은 “아파트 입구 트럭에서 파는 청송사과는 더러 맛봤는데, 군수님이 직접 나누어 주시는 청송사과를 먹어보니 진품 맛이 확실히 다르고 정말 맛있다, 대박이다!”, 또 “사과를 동네 마트에서 사먹으면 이렇게 달고 아삭하지 않은데, 금방 딴 사과를 현장에서 맛보니 너무 맛있어서 앞으로는 청송사과를 꼭 사 먹고 싶다.”는 찬사를 쏟아냈다. 


윤경희 군수는 “청송사과의 브랜드 가치와 명성이 높은 것이 사실이지만 이에 만족하거나 자만하지 않고, 각종 메이저 스포츠를 활용한 다양한 이벤트와 지속적인 홍보 판촉으로 청송사과의 명성을 더욱 드높이겠다.”며 야심찬 계획을 밝혔다.


발 없는 말이 앞으로 얼마나 더 빨리, 얼마만큼 더 널리 퍼질지는 미지수이다. 그러나 발로 뛴 홍보 효과가 피부로 금세 와 닿은 것처럼 앞으로 청송사과를 찾는 목소리가 더 커질 것으로 기대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21세기가 품은 생명의 온기, 21세기 인문가치포럼
세계유산에 오른 수많은 유산은 인류가 이룩해온 문화와 자연의 놀라운 융합이 낳은 보편적 가치이다. 체계적인 보존을 목적으로 매년 까다로운 절차를 거쳐 선정되고 있다. 유산이 가진 자연의 경이로움에도 넋을 잃지만, 그 안에 쌓인 인류가 다져온 시간의 무늬에 우리는 더욱 짙은 감탄을 자아낸다. 그것은 인간이 사유할 수 있는 사학, 철학, 문학 등 무한의 영역들이 세대를 뛰어넘어 인류의 보편적 가치로 실현됨으로써 공감을 나누는 이유이다. 달팽이 궤적처럼 인류가 그려낸 문화의 궤적 어느 것에서도 인간의 사유를 배제할 수 없다는 얘기다. 이러한 인문의 가치가 주목받는 것은 현대인의 미성숙한 인성과 도덕적 가치관의 붕괴로 야기된 사회 사건들이 곧 사회적 붕괴로 이어지는 위기에 닿고 있기 때문이다. 미래적 기업으로 손꼽히는 구글은 지적 겸손과 책임감에 대한 바른 품성을 중요한 인재상으로 꼽는다. 삼성전자 또한 정직과 바른 행동으로 역할과 책임을 다하는 인재를, LG전자에서는 LG 그룹 창업주 구인회 회장의 경영철학인 “인화(人和)”를 대변해 인문학적 소양을 갖춘 융합형 인재를 양성하는 것을 모토로 한다. 다변화된 풍요 안에서 존재와 역할의 상실에 따른 근본적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