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6 (화)

  • 구름조금동두천 18.9℃
  • 구름많음강릉 17.4℃
  • 맑음서울 19.9℃
  • 연무대전 16.3℃
  • 연무대구 17.4℃
  • 흐림울산 18.5℃
  • 연무광주 17.0℃
  • 연무부산 18.9℃
  • 흐림고창 17.2℃
  • 제주 15.5℃
  • 맑음강화 18.9℃
  • 흐림보은 17.4℃
  • 흐림금산 16.2℃
  • 흐림강진군 17.1℃
  • 흐림경주시 18.2℃
  • 흐림거제 17.8℃
기상청 제공

영덕군, 생활쓰레기 3,300톤 폐가전제품 60톤 긴급수거

긴급기동반 상시가동, 생활쓰레기·하천변쓰레기 수거 전력

 영덕군은 14일까지 태풍으로 발생한 생활쓰레기 3,300톤과 폐가전제품 60여 톤을 긴급 수거했다고 밝혔다. 매일 30여 대의 장비가 투입됐고 자원봉사자 8천 명이 수거작업을 도왔다. 


군청 환경위생과는 10월 7일 주택침수 피해가 집중된 강구면에 현장 상황실을 설치하고 생활쓰레기 수거 등 환경정비작업에 돌입했다. 

대구광역시시설공단에서 굴삭기 2대, 집게차 2대, 15톤 덤프 5대, 살수차와 물차를 긴급 지원해 5일간 쓰레기처리와 도로환경 정비에 투입했다. 한국환경관리공단 경북지역본부도 집게차 2대, 덤프 1대, 살수차 1대를 지원했고 공단직원 20명이 이틀간 마을진입로와 강구시장 주변환경을 정비했다. 한국환경관리공단에서 침수피해로 못 쓰게 된 냉장고, TV, 세탁기 등 가전제품을 14일까지 60여 톤을 수거했다. 

이외에도 포항시가 살수차 2대, 울진군이 산불장비 살수차 3대, 덤프 1대, 경산시 경성산업에서 쓰레기마대 1만매를 지원했다. 영덕소방서에서도 매일 소방차를 수해지역에 투입하여 황폐해진 진입로와 거리를 정비했다. 경상북도 환경산림자원국 김진현 국장 등 직원들도 수해복구와 생활쓰레기 처리작업 신속히 진행되는데 도움을 주었다.   

앞으로 영덕군은 긴급기동반을 상시 가동해 추가로 배출되는 생활쓰레기를 철저히 수거하고 오십천, 축산천 등 하천변 쓰레기를 집중 수거할 계획이다. 또한 영덕환경자원관리센터에 쓰레기 임시 야적장을 설치하고 국비를 확보해 전량 처리할 계획이다.

한편, 집중호우가 쏟아지던 지난 6일 강구권역에서 비상근무 중이던 환경미화원 조성호 씨가 강구2리에서 불어난 물로 승용차에 갇힌 50대 후반의 여성 운전자를 구조해 귀감이 됐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21세기가 품은 생명의 온기, 21세기 인문가치포럼
세계유산에 오른 수많은 유산은 인류가 이룩해온 문화와 자연의 놀라운 융합이 낳은 보편적 가치이다. 체계적인 보존을 목적으로 매년 까다로운 절차를 거쳐 선정되고 있다. 유산이 가진 자연의 경이로움에도 넋을 잃지만, 그 안에 쌓인 인류가 다져온 시간의 무늬에 우리는 더욱 짙은 감탄을 자아낸다. 그것은 인간이 사유할 수 있는 사학, 철학, 문학 등 무한의 영역들이 세대를 뛰어넘어 인류의 보편적 가치로 실현됨으로써 공감을 나누는 이유이다. 달팽이 궤적처럼 인류가 그려낸 문화의 궤적 어느 것에서도 인간의 사유를 배제할 수 없다는 얘기다. 이러한 인문의 가치가 주목받는 것은 현대인의 미성숙한 인성과 도덕적 가치관의 붕괴로 야기된 사회 사건들이 곧 사회적 붕괴로 이어지는 위기에 닿고 있기 때문이다. 미래적 기업으로 손꼽히는 구글은 지적 겸손과 책임감에 대한 바른 품성을 중요한 인재상으로 꼽는다. 삼성전자 또한 정직과 바른 행동으로 역할과 책임을 다하는 인재를, LG전자에서는 LG 그룹 창업주 구인회 회장의 경영철학인 “인화(人和)”를 대변해 인문학적 소양을 갖춘 융합형 인재를 양성하는 것을 모토로 한다. 다변화된 풍요 안에서 존재와 역할의 상실에 따른 근본적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