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8 (일)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7.1℃
  • 흐림서울 25.5℃
  • 흐림대전 27.4℃
  • 흐림대구 29.8℃
  • 흐림울산 28.7℃
  • 구름많음광주 28.1℃
  • 구름조금부산 27.0℃
  • 구름많음고창 28.3℃
  • 구름조금제주 29.0℃
  • 흐림강화 24.5℃
  • 흐림보은 27.1℃
  • 구름많음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8.0℃
  • 흐림경주시 28.1℃
  • 구름조금거제 27.7℃
기상청 제공

신한울 3,4호기 건설 즉각 이행 요구

울진군민총궐기대회 개최


울진범군민대책위원회(공동대표 장유덕, 장헌견, 이상균, 이하 ‘범대위’)와 재경울진군민회(회장 전태수)는 14일 청와대 연무관 앞 광장에서 신한울3.4호기의 즉각적인 건설이행을 요구하는 대규모 ‘울진군민총궐기대회’(이하‘궐기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궐기대회는 지난 8월 28일 한수원 본사 항의방문 집회에 이어, 9월 5일~14일까지의 일정으로 진행된 청와대 앞 광장에서 연속 상경집회의 마지막 날에 진행됐다.

범대위와 재경 울진군민회는 궐기대회를 통해 신한울3.4호기 건설을 위한 울진군민들의 열망을 각종 퍼포먼스를 통해 표출했다.

이후 전찬걸 군수와 강석호 국회의원, 장유덕 범대위 공동의장, 전태수 재경 울진군민 회장과 이채익 국회의원이 성명서 전달을 위해 청와대로 들어가 한병도 정무수석과 면담을 가졌다.

면담 자리에서 한병도 정무수석과 협의한 내용은 청와대수석회의에서 신한울3.4호기 건설문제를 논의하고 대통령에게 진언하는 것과 신한울3.4호기 건설현장 방문, 울진군민과의 별도의 소통 창구 마련 등이다.

면담 이후 범대위 장유덕 집행위원장과 울진군의회 원자력특별위원회 간사인 장선용 군의원, 북면발전협의회 이희국 회장을 포함한 주민 대표 6명은 울진군민의 결의를 보여주는 삭발식을 진행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인사말을 겸한 울진군의 입장을 담은 성명서 발표를 통해, 하루 전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에서 밝힌바와 같이, 상생과 화합의 정치를 표방하는 문재인 정부 정책기조에 입각한, 신한울3.4호기 건설 추진을 강력히 촉구했다. 또 울진을 지역구로 하는 국회외교통일위원장인 강석호 의원도 ‘탈원전’ 정책으로 막대한 경제적 손실 설명과 함께 신재생에너지정책의 허구성에 대해 강도 높은 비판을 했다.

장유덕 범대위 집행위원장은 규탄사를 통해 “차가운 길바닥에서 목 놓아 외치는 울진군민의 처절한 절규를 받아줄 것”을 호소했으며, 재경 울진군민회 전태수 회장도 “울진군의 미래 발전을 위한 신한울3.4호기 건설이 반드시 관철될 수 있게 출향인들의 힘을 모아 적극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한편, 범대위와 재경울진군민회는 궐기대회가 과격한 시위문화로의 변질 가능성은 원천적으로 배제하고, 울진군민의 요구사항만 직접적이고 평화적인 메시지로 전달한다는 계획으로 개최했다.

범대위와 재경 울진군민회는 이번 궐기대회 이후에도 신한울3.4호기 건설이 반드시 진행되게 지속적인 노력을 함께 하기로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