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1 (화)

  • 구름많음동두천 24.7℃
  • 구름조금강릉 23.0℃
  • 구름많음서울 25.8℃
  • 흐림대전 24.0℃
  • 구름많음대구 23.2℃
  • 구름많음울산 22.0℃
  • 구름많음광주 24.3℃
  • 구름많음부산 24.2℃
  • 흐림고창 24.1℃
  • 흐림제주 22.9℃
  • 구름많음강화 23.7℃
  • 구름많음보은 23.1℃
  • 흐림금산 22.8℃
  • 구름많음강진군 24.4℃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23.9℃
기상청 제공

일자리 유관기관 머리를 맞대..경상북도 일자리혁신 협의회 1차회의

일자리관련 기관 간 협력체제 구축..소통과 협업 통해 일자리 창출에 속도


경상북도는 11일(화) 도청 회의실에서 일자리관련 19개 기관․단체가  참석한 가운데 『경상북도 일자리혁신 협의회』1차 회의를 개최했다.

협의회는 다양한 일자리 사업을 추진하고 있고, 많은 정보와 자료를 수집․분석하고 있는 각급 기관․단체에서 상호 소통과 교류를 통해 관련 정보를 공유하고, 상호 간 장단점을 보완할 수 있는 협업방안을 모색해 국가적 현안과제인 일자리 창출에 더 큰 성과를 창출하기 위해 자리를 마련했다.  

회의에 참석한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도민들이 피부에 와 닿는 것은 경제와 일자리, 다시 말해 ‘먹고사는 문제’인데, 도민들의 목소리를 들어보면 장기간 경기침체, 최저임금 인상영향 등으로 청년취업 문제가 심각하고, 특히 소상공인들이 많은 어려움을 토로하고 있다. 이렇게 어려울 때 일수록 관련 유관기관 및 단체의 협조체제가 더욱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기관․단체 간 더욱 긴밀한 협조와 협업을 당부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역의 현안 일자리사업들에 대한 논의와 한국은행 대구지역본부의 고용동향에 대한 세부적인 분석, 대구경북연구원의  정책제안이 이어졌다. 

또한, ‘좋은 일자리는 기업이 만든다’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성장유망기업의 지역 투자유치 방안에 대해서도 집중 논의하고 정보교류 등에  협조하기로 했다.

아울러, 연평균 6,500명 정도의 지역청년들이 수도권 등으로 떠나는 것도 좋은 기업, 좋은 일자리가 부족한 것이 가장 큰 원인으로, 유망기업을 발굴해 단계별 기술개발, 마케팅 등 경쟁력 강화지원을 통한  Scale-Up도 매우 중요하다는데 의견을 모으고, 기업지원 분야에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정책방안을 모색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경상북도 일자리혁신 협의회』를 분기별 1회 이상 정기적으로 열어 기관․단체 간 일자리 업무에 대한 협조와 협업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21세기가 품은 생명의 온기, 21세기 인문가치포럼
세계유산에 오른 수많은 유산은 인류가 이룩해온 문화와 자연의 놀라운 융합이 낳은 보편적 가치이다. 체계적인 보존을 목적으로 매년 까다로운 절차를 거쳐 선정되고 있다. 유산이 가진 자연의 경이로움에도 넋을 잃지만, 그 안에 쌓인 인류가 다져온 시간의 무늬에 우리는 더욱 짙은 감탄을 자아낸다. 그것은 인간이 사유할 수 있는 사학, 철학, 문학 등 무한의 영역들이 세대를 뛰어넘어 인류의 보편적 가치로 실현됨으로써 공감을 나누는 이유이다. 달팽이 궤적처럼 인류가 그려낸 문화의 궤적 어느 것에서도 인간의 사유를 배제할 수 없다는 얘기다. 이러한 인문의 가치가 주목받는 것은 현대인의 미성숙한 인성과 도덕적 가치관의 붕괴로 야기된 사회 사건들이 곧 사회적 붕괴로 이어지는 위기에 닿고 있기 때문이다. 미래적 기업으로 손꼽히는 구글은 지적 겸손과 책임감에 대한 바른 품성을 중요한 인재상으로 꼽는다. 삼성전자 또한 정직과 바른 행동으로 역할과 책임을 다하는 인재를, LG전자에서는 LG 그룹 창업주 구인회 회장의 경영철학인 “인화(人和)”를 대변해 인문학적 소양을 갖춘 융합형 인재를 양성하는 것을 모토로 한다. 다변화된 풍요 안에서 존재와 역할의 상실에 따른 근본적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