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6 (금)

  • -동두천 25.2℃
  • -강릉 19.4℃
  • 흐림서울 27.0℃
  • 흐림대전 22.4℃
  • 흐림대구 21.5℃
  • 울산 20.0℃
  • 흐림광주 23.9℃
  • 부산 21.3℃
  • -고창 24.2℃
  • 제주 22.7℃
  • -강화 24.0℃
  • -보은 21.7℃
  • -금산 21.0℃
  • -강진군 24.5℃
  • -경주시 19.8℃
  • -거제 22.3℃
기상청 제공

봉화군, 행안부 인구감소지역 통합지원 공모사업 선정

특별교부세 8억 5천만 원 등 국도비 10억 원 확보


봉화군(군수 엄태항)은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한 인구감소지역 통합지원 공모에 ‘행복 나눔 파인토피아봉화 조성’사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인구감소지역 통합지원사업은 저출산과 고령화, 청년층 인구 유출 등 인구감소에 따른 현안과 주민요구를 반영한 지역발전정책을 발굴하여 통합지원하는 사업으로, 전국 155개 기초자치단체가 참여하여 3차례 심사를 거쳐 봉화군을 포함한 11개 지자체가 선정됐다.

‘행복 나눔 파인토피아봉화 조성’사업은 억지춘양 주민문화교육센터(위원장 권대식)가 ‘솔방울회’활동으로 지역문화교육활동의 구심체로 정착함에 따라 지역 현안과 다양한 주민요구를 반영하여 지역생활사 전시관 조성, 나눔의 공간 구축, 여성 비전센터와 스포애니 조성, 청년문화카페 조성 등 경제적 자립과 자생력 제고를 통한 주민의 안정적인 정착과 인구유입을 목표로 하는 사업으로 특별교부세 8억 5천만원 등 국도비 10억여원을 지원받게 됐다. 

이번 사업은 억지춘양권역 운영위원회, 솔방울회, 지역사박물관 사회적협동조합 등 지역 단체와 주민, 봉화군이 협력하여 지역 인구감소 문제 해결의 성공적인 모델을 제시하게 된다.

엄태항 군수는“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청장년층의 도시유출을 막고 귀농·귀촌 등 인구유입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해나갈 것이며, 아이키우기 좋은 환경, 정주기반 조성, 일자리 창출 등 봉화의 미래 성장동력인 인구증대를 위해 새로운 시책 발굴과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