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7 (목)

  • -동두천 19.2℃
  • -강릉 26.3℃
  • 연무서울 20.1℃
  • 연무대전 22.9℃
  • 맑음대구 24.1℃
  • 박무울산 19.0℃
  • 연무광주 21.5℃
  • 박무부산 19.7℃
  • -고창 18.9℃
  • 박무제주 20.3℃
  • -강화 15.9℃
  • -보은 19.5℃
  • -금산 21.1℃
  • -강진군 20.5℃
  • -경주시 20.8℃
  • -거제 19.9℃
기상청 제공

바른미래 탑, 경북지사 지원유세


손학규 바른미래당 선대위원장 “보수교체 혁명위해 경북 지역 지원”
손학규 선대위원장 “ 젊은 도시, 산업도시에서 보수의 교체로 보수 혁명 이루어아”


손학규 바른미래당중앙선대위원장은 6일 현충일을 맞아 전격적으로 호국의 마지막 간성이었던 경북을 방문, 권오을 바른미래당 경북지사 후보와 경북도의 출마자 지원유세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손학규위원장은 6일 오후 5시 경산시장에서 바른미래당 경산시장 정재학후보와 도,시의원 출마자들을 합동유세 후,  포항으로 이동 포항영일대해수욕장 일원에서 최근 포항지진지역 대책을 촉구한 이창균후보를 비롯해 포항지역 출마자들과 포항시민들을 상대로 유세를 펼칠 것으로 알려졌다.


손학규중앙선대위원장은 경북 방문에 앞서 "협치정치·합의민주주의 이끌 바른미래당 선택해달라" 며 “최근 경북에서 자유한국당이 계속 고전을 하고 있고 더불어민주당의 바람이 불고 있지만 부패와 무능의 두 정당에 대한 대안은 바른미래당 뿐임”을 강조했다.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6.13. 지방선거에서 경북지역은 자유한국당후보의 고전과 무소속의 돌풍. 더불어민주당의 상승세로 새로운 정치구도가 형성되고 보수혁신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바른미래당은 “보수교체”라는 목적을 적시한 채 공격적인 선거운동을 하고 있다.


바른미래당의 전략지역인 경북은 지난 2일은 유승민 대표와 하태경의원등이 경주를 찾아 유세지원을 하고 6일 손학규 중앙선대위원장의 방문과 함께 8일에는 이혜훈의원까지 포항을 방문 중앙당차원의 지원유세에 나서고 있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