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7 (목)

  • -동두천 19.2℃
  • -강릉 26.3℃
  • 연무서울 20.1℃
  • 연무대전 22.9℃
  • 맑음대구 24.1℃
  • 박무울산 19.0℃
  • 연무광주 21.5℃
  • 박무부산 19.7℃
  • -고창 18.9℃
  • 박무제주 20.3℃
  • -강화 15.9℃
  • -보은 19.5℃
  • -금산 21.1℃
  • -강진군 20.5℃
  • -경주시 20.8℃
  • -거제 19.9℃
기상청 제공

경북지사 오중기, 무더위속 특급전사

KBS 토론회 거침없는 발언


 

 

6.13 지방선거 경북도시자 선거에서 출마한 후보들이 무더위에 체력한계를 느끼고 있다. 그런데, 오중기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시간이 갈수록 더 씩씩해 지는 등 속도가 줄지 않고 있다,

지난 5일 오후 1115분부터 KBS 대구방송총국과 경북도선관위가 공동 주관한 2018 경북도지사 선거 토론회가 열렸다.

오 후보를 비롯 4명의 후보들은 분장,리허설을 위해 1시간 전에 수행원들과 함께 속속 방송국에 도착했다. 생방송이라 그런지 후보들의 표정은 긴장감이 역력했다. 본격적인 선거운동이 접어들면서 후보들은 이른 아침부터 나와 마이크를 잡고 유세를 했다. 그래서 목소리가 탁음이 나오고 체력마저 소진상태다. 더욱이 방송국 측의 토론회 시간대는 일반인들이 취침에 들어가는 늦은 밤이었다.

그렇지만, 후보들은 법정방송이자 생방송이어서 취약지에도 후보 소개를 할 수 있는 장점도 있어 만반의 준비를 했다.


오중기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경우 이를 위해 자료 준비 등 참모들과 철저한 준비를 했다. 그 결과, 이 생방송을 적절히 활용해 큰 성과를 거뒀다는 자체 평가를 했다.


주도권 질문에서 오 후보는 경쟁 후보인 이철우 자유한국당 후보를 상대로 날카로운 질문을 던져 이 후보를 곤욕스럽게 했다.


또한 오 후보는 타 후보의 어려운 질문에도 당당히 대처하는 등 참관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오 후보는 7일 열리는 TBC 토론회에서 경북도민들에게 오중기의 진가를 발휘하겠다고 말하고 방송토론은 접하지 못한 도민들을 방송상으로 나마 만날 수 있어 감사하다고 했다.


한편,오 후보는 6일 새벽까지 열린 토론에도 지친 표정도 없이 포항,경주 등 재래지장에서 왕성한 지지활동을 했다.

 

사진설명

1.KBS 토론회 전 방송국 관계자가 오 후보에게 방송장비를 장치하고 있다

2.6일 새벽까지 열린 방송 토론회에 이어 2시간 수면을 취한 후 이 날 아침부터 죽도시장에서 아침인사를 하는 오 후보 얼굴에는 지친 표정이라곤 전혀 없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