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3 (일)

  • -동두천 26.7℃
  • -강릉 30.8℃
  • 구름많음서울 26.7℃
  • 구름많음대전 26.1℃
  • 구름많음대구 28.3℃
  • 구름많음울산 27.6℃
  • 맑음광주 27.4℃
  • 구름많음부산 23.3℃
  • -고창 27.5℃
  • 구름많음제주 22.5℃
  • -강화 25.5℃
  • -보은 26.8℃
  • -금산 25.1℃
  • -강진군 25.3℃
  • -경주시 27.1℃
  • -거제 26.6℃
기상청 제공

손병복 울진인재육성아카데미 대표,

‘울진군 농림업 발전 방안 대규모 약초 계약재배 업무 협약’


“울진의 농업구조를 바꿔 고부가가치를 창출해야 한다” 강조


손병복 울진인재육성아카데미 대표가 ‘울진군 농림업 발전 방안 대규모 약초 계약재배 업무 협약’을 통해, 울진군 농림업(農林業) 발전의 획기적인 전환을 가져올 수 있을 전망이다.


업무협약은 우리나라 기능성화장품과 의약, 건강기능식품 제조사의 선두주자인 한국콜마(주)의 계열사인 근오농림(주)과 울진인재육성아카데미 두 기관이다.


특히, 이번 협약이 상당히 주목을 받는 점은 다소 침체돼 있는 울진군의 농림업에 고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기회로,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기 때문이다. 울진군에서는 좀처럼 보기 힘들었던 ‘대규모 약초 계약재배’를 통해, 해당 분야에서 안정적인 소득과 일자리 창출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을 수 있기 때문이다.


업무협약은 24일 오전10시 농협중앙회 울진군지부 2층 소회의실에서 진행됐다. 협약식에는 한국콜마(주) 사장이자 근오농림(주) 김병묵 대표를 비롯한 실무진과 지역의 약초재배에 관심이 있는 주민 등이 함께 해 축하했다.


손병복 대표는 “울진이 처한 농업구조의 틀을 바꿔야한다. 그래서 젊은이들이 농업분야에서 직장처럼 일할 수 있는 구조로 변화시켜야 한다”며 “오늘 업무협약을 통한 계약재배는 울진군 농업구조의 고부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첫걸음이다. 안정적인 소득과 일자리 창출을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손 대표는 “농촌의 현실을 더 이상 이렇게 방치할 수 없다. 젊은 청년들이 농촌을 활기차게 바꿀 수 있도록 제도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정책들을 수립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김병묵 대표는 “한국콜마는 화장품과 의약품, 기능성 건강식품의 제조 전문기업이다. 근오농림은 한국콜마의 계열사로 원료인 천연물 소재를 공급하는 회사이다”며 “조사해 본 결과 울진은 천궁과 당귀를 재배하는데 토양과 기후가 적합한 것으로 판단된다. 한국콜마가 약초의 대규모 소비처로 농민들과 계약재배를 통한 직거래방식은 상호 윈윈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김 대표는 “한국콜마는 농촌과 산촌에 대해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연구 투자하고 있다. 울진군은 훌륭한 자연자원을 가지고 있다. 울진군과 다양한 형태의 사업모델을 가져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기대감을 비쳤다.


업무협약은 울진군 농림업의 새로운 전환을 축하하는 의미에서 참석자들의 힘찬 박수로 마무리됐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