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2 (토)

  • -동두천 21.8℃
  • -강릉 28.1℃
  • 맑음서울 22.1℃
  • 구름조금대전 22.8℃
  • 구름조금대구 29.1℃
  • 구름조금울산 22.3℃
  • 구름조금광주 24.6℃
  • 구름조금부산 20.7℃
  • -고창 19.8℃
  • 구름많음제주 21.7℃
  • -강화 22.5℃
  • -보은 19.2℃
  • -금산 20.7℃
  • -강진군 22.2℃
  • -경주시 24.9℃
  • -거제 23.0℃
기상청 제공

무소속의 돌풍이 아니라 심상박의 돌풍이 분다.


5월31일 무소속 심상박 청송군수 후보는 오전9시 선거사무실에서 운동원들과 지지자 100여명과 함께 6.13 선거 승리를 위한 출정을 가졌다.


출정식이후 현동면 도평 재래시장에서 첫 번째 본유세 시작 전 신발을 벗고 500여명의 현동면 주민들께 큰절로 인사드리며 13일의 장정을 고했다.


심상박 후보는 "청송군의 미래와 현재를 책임지는 자리에서 청렴함을 가지는 것이야 말로 군수가 가지고 가야 할 가장 큰 덕목이며 사업은 사업가들이 하면 되지만 청송군의 행정은 행정 전문가가 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36년간의 공직생활과 새마을 세계화운동본부 초대 사무처장을 역임한 경험을 강조하며 정당이 아니라 후보자의 자질과 청렴성, 군민화합을 이끌 수 있는 적임자임을 역설하며 현명한 군민들의 선택을 호소했다.


심 후보는 6.13선거에서 사람이 우선인 선거 혁명을 이뤄 낼 것이라 자신했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