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2 (토)

  • -동두천 21.8℃
  • -강릉 28.1℃
  • 맑음서울 22.1℃
  • 구름조금대전 22.8℃
  • 구름조금대구 29.1℃
  • 구름조금울산 22.3℃
  • 구름조금광주 24.6℃
  • 구름조금부산 20.7℃
  • -고창 19.8℃
  • 구름많음제주 21.7℃
  • -강화 22.5℃
  • -보은 19.2℃
  • -금산 20.7℃
  • -강진군 22.2℃
  • -경주시 24.9℃
  • -거제 23.0℃
기상청 제공

오중기 더불어민주당 경북도지사 후보


-민주당,중앙당 차원 오 후보 경북 ‘융단폭격’ 지원

-‘평화철도 111 유세단’ 경북 세몰이
-홍영표 대표 비롯 표창원,이재정 등 10여 명 의원
-경북전 지역에서 동시다발 오 후보지지 유세
-오,경북을 ‘북방경제전진기지’ 로 반드시 구축해야
-남북교류 대비 ‘준비’된 경북 보여야


이번 지방선거에서 ‘핵의 눈’으로 등장한 경북도지사 선거에 더불어민주당(이하 민주당) 중앙당이  이번 주말 경북 전지역에 홍영표 당 대표를 비롯 당 중진들을 대거 투입해 오중기 후보와 자당 후보지원에 총력전을 폈다.
또한 노무현 정부 때 법무부장관을 지낸 강금실 전 의원까지 동원하는 등 대대적인 세몰이에 나섰다.


2일 민주당과 오중기 후보 선대위 등에 따르면 민주당은 2일 홍영표 당 대표를 비롯해  정창래,표창원,안민석,이재정,박주민,손해원 등10여명의 국회의원이 경북 도내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오중기 후보 지원 유세와 득표활동에 참여했다.


특히, 민주당 측은 이번 지방선거 지원을 위해 구성된 ‘평화철도 111 유세단’이 경북지역을 돌면서 더불어민주당 지지를 호소했다. 이 유세단은 2일 오전 8시30분 포항 흥해시장를 시작으로 경주역,영천 공설시장,구미역 등에서  대대적인 지원활동을 했다.


포항 출신 표창원 의원의 활동은 ‘종횡무진’했다. 2일 오후 1시 안동 ‘문화의 거리’를 시작으로 의성 전통시장, 김천 중앙상가, 구미 금오산 등 경북서북부지역에서 맹렬한 활동을 했다.


오중기 후보는 “진검승부는 지금부터다. 경북도민들은 분명히 이 오중기가 강조하는 ‘북방경제전진기지 경북’은 미래 경북 경제활성화을 위한 초대형 경제 공약으로 받아드리고 있다, 그래서 당선에 자신 있다”고 말했다.



1.오 후보는 2일 경주역에 도착한 ‘평화철도 111유세단’과 함께 로그 송에 맞추어 춤을 추고 있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