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31 (목)

  • -동두천 23.5℃
  • -강릉 22.3℃
  • 맑음서울 23.1℃
  • 맑음대전 23.1℃
  • 구름조금대구 22.1℃
  • 구름조금울산 19.1℃
  • 맑음광주 21.0℃
  • 구름많음부산 18.8℃
  • -고창 17.3℃
  • 구름많음제주 18.2℃
  • -강화 18.7℃
  • -보은 19.8℃
  • -금산 20.5℃
  • -강진군 19.9℃
  • -경주시 20.0℃
  • -거제 19.0℃
기상청 제공

독도는 울진 청소년 수토사(搜討使)가 지킨다!

경북 정체성 선양사업, 울진 청소년 대상 조선시대 수토사 흔적 탐방


울진군은 경북 정체성 선양사업 공모전에서 선정된 「청소년과 함께하는 경북 정체성 찾기‘수토문화계승’아카데미」2차 교육을 6월 8일부터 11일까지 진행한다. 

지난 10일부터 13일까지 진행된 1차 교육에 이어지는 이번 2차 교육은 울진고등학교 학생․교사 등 모두 60명으로 구성된 수토문화 탐사단이 참가한다. 

교육 내용은 한국이사부학회(학회장 손승철)의 교육으로 4일간 조선시대 울릉도와 독도를 수호하였던 수토사(搜討使)들의 역사적 현장인 울진 대풍헌과 월송포진성, 울릉도․독도, 삼척포진성 등 그 유적지를 찾아 전문가의 해설 및 강의를 들으며  울진 수토사들의 정신을 계승하고 동해 개척과 독도 수호활동을 전개한다. 

울진군 관계자는“이번 사업은 조선시대 수토문화에 대한 청소년 교육을 통해 독도에 대한 올바른 영토관과 국가관의 확립을 정립시키고 진취적인 청소년의 리더십을 육성하여 향후 한국을 빛낼 울진군의 인물을 양성하기 위해 추진하게 되었으며, 또한 이를 계기로 청소년들에게 독도수호의 호국정신 및 진취적인 해양 개척정신을 고취시켜 경북 정체성 찾기 운동 확립에도 앞장서고자 한다”고 전했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