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6 (토)

  • -동두천 12.0℃
  • -강릉 15.9℃
  • 연무서울 14.8℃
  • 맑음대전 13.9℃
  • 맑음대구 15.7℃
  • 맑음울산 16.7℃
  • 박무광주 16.1℃
  • 흐림부산 18.3℃
  • -고창 13.0℃
  • 제주 15.5℃
  • -강화 11.6℃
  • -보은 10.0℃
  • -금산 10.7℃
  • -강진군 14.0℃
  • -경주시 13.3℃
  • -거제 16.7℃
기상청 제공

포항해경, 민‧관‧군 합동 해상방제훈련 실시

포항해역 해양오염사고 대비 방제대응 역량 강화


포항해양경찰서(서장 맹주한)는 5월 24일 오후 2시부터 포항 영일만 인근 해상에서 포항해양경찰서, 동해지방해양경찰청, 동해특수구조대, 포항지방해양수산청, 경상북도, 포항시청, 포항세관, 해군, 해양환경공단, 방제업체 등 지역 방제세력과 함께「2018년 민·관·군 합동 해상방제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금번 훈련은 영일만항 해역을 지나던 화물선이 운항부주의로 유조선을 충돌, 유조선의 화물탱크에 파공이 생겨 적재된 B-C유 약40㎘가 해상에 유출되는 상황을 가상하여 진행됐다.


포항해경 등 14개 기관 및 단․업체에서 인원 134명, 선박 18척, 헬기 1대, 오일펜스 약1,148m, 유회수기 6대 등을 동원하여 긴급 해상 방제작업을 펼쳐 지역 방제세력 간 긴밀한 협조체제 유지와 해역특성에 맞는 현장대응력 강화에 중점을 두고 방제훈련을 전개했다.


훈련 주요 종목으로는 ▲유조선 파공부위 봉쇄, ▲기름 이적작업, ▲유출유 확산방지를 위한 오일펜스 설치, ▲다양한 형태의 기름 회수장비를 가동하는 등 실제상황에서도 적용 가능한 것들이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관련기관과 단․업체 간 협력을 강화하여 불시에 발생할 수 있는 대형 해양오염사고에 대비, 신속한 현장출동 및 방제조치로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해양환경의 피해를 최소화하는데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전했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