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13 (화)

  • -동두천 16.8℃
  • -강릉 17.8℃
  • 연무서울 12.6℃
  • 연무대전 13.7℃
  • 연무대구 13.9℃
  • 맑음울산 17.2℃
  • 흐림광주 15.8℃
  • 맑음부산 14.8℃
  • -고창 17.0℃
  • 맑음제주 16.4℃
  • -강화 12.4℃
  • -보은 15.9℃
  • -금산 17.1℃
  • -강진군 15.4℃
  • -경주시 17.5℃
  • -거제 17.5℃
기상청 제공

울진군, 경상북도 최초 군민안전지킴이 운영

울진군은 지진·태풍·호우·한파 등 자연·사회 재난이 발생했을 때 군민들에게 재난 상황을 마을방송과 문자메시지로 신속하게 알려주는 “군민 맞춤형 재난문자 서비스”를 지난 12일 부터 수동에서 자동시스템으로 운영한다.

 지난해 9월 12일 경주, 12월 15일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인해 진도 4.5 수준의 진동이 전해지면서 지진에 대한 불안감이 고조되고 있다.

 군민 맞춤형 재난 문자 서비스는 정부가 발송하는 “긴급재난문자”와 병행하여 전송되며 긴급재난문자의 송출 기준(지진·태풍·홍우·한파 등)외 발생하는 자연재난, 사회재난과 재난대응방법 등도 알려준다.

 울진군은 지난해 11월부터 군민들에게 신속한 재난 전파로 군민들의 안전을 도모코자 전국 군 단위 최초 경상북도 23개 시·군 중 첫 번째로 재난전파시스템을 구축하여 지진 등 국가비상사태 발생 시 마을방송(194개소)을 이용한 재난 예·경보 방송, 문자 등 개별 전파매체를 통합해 한 번에 재난상황을 전파한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