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9 (금)

  • -동두천 -6.8℃
  • -강릉 0.4℃
  • 맑음서울 -4.3℃
  • 연무대전 -3.8℃
  • 맑음대구 -3.6℃
  • 맑음울산 -1.8℃
  • 맑음광주 0.3℃
  • 맑음부산 0.7℃
  • -고창 -2.7℃
  • 박무제주 2.2℃
  • -강화 -5.9℃
  • -보은 -8.3℃
  • -금산 -7.8℃
  • -강진군 1.4℃
  • -경주시 -6.7℃
  • -거제 -1.6℃
기상청 제공

강석호 의원, 대게 불법조업 근절 대책 마련을 위한 어업인 간담회


강석호 국회의원은 (정보위원장, 경북 영양·영덕·봉화·울진) 2월 6일 (화) 15시 국회 의원회관 제2간담회실에서 ‘대게 불법조업 근절 대책 마련을 위한 어업인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최근 경북 연안에서 문제가 되고 있는 불법 대게 통발어선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자망 어업인들의 권익과 생존권 보호를 위해 마련된 자리로서, 

김해성 경북 연안대게 어업인 연합회장과 오정환 후포자망협회장, 임기봉 죽변자망협회장, 김일봉 포항자망협회장 등 경북 지역 어업인 대표단들과 최완현 해양수산부 어업자원정책관, 김경원 경상북도 해양수산국장, 이희진 영덕군수 등 관련 정부 및 지방자치단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어업인 대표자들은 자망과 통발어업 간 조업구역을 정확히 규정하고 이를 위반할 경우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해줄 것을 요구했다. 이와 관련해 정부 관계자들은 현재 불법 통발어선으로 인한 자망 어업인들의 피해 상황을 종합적으로 점검하고, 집중 단속에 나설 것을 약속했다.

간담회를 주재한 강석호 의원은 “자망 어업인 여러분들의 울분과 호소를 잘 새겨들어야 할 필요가 있다”며, “입법기관인 국회와 정부, 지방자치단체가 머리를 맞대 지역 어업인들을 위한 대책을 마련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