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월)

  • 구름많음동두천 10.3℃
  • 흐림강릉 14.9℃
  • 구름조금서울 11.6℃
  • 구름많음대전 14.8℃
  • 구름많음대구 15.4℃
  • 구름많음울산 16.7℃
  • 흐림광주 14.0℃
  • 흐림부산 13.5℃
  • 구름많음고창 13.7℃
  • 구름많음제주 14.6℃
  • 흐림강화 9.5℃
  • 구름조금보은 14.0℃
  • 구름조금금산 14.7℃
  • 흐림강진군 14.1℃
  • 구름많음경주시 17.5℃
  • 흐림거제 12.7℃
기상청 제공

청옥산자연휴양림 전기사용 야영데크

태백시청 30분거리 동절기 야영도 야영전문 휴양림에서 !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청옥산자연휴양림(팀장 김명수)은 10월 31일 “제2야영장 야영데크 58면중 전기사용이 가능하지 않던 236~258번(23면) 데크에 전기공급이 완료되어 연중 이용이 가능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11월 30일까지는 전기사용료(2000원)를 별도 납부하는 경우에는 야영데크에 전기공급이 가능하게 되었으며, 12월부터는 전기사용이 가능한 야영데크로 정식운영에 들어가게 된다.


휴양림팀장(김명수)은 “전기공급이 되지 않는 야영데크를 선호하는 야영객도 있지만 전기가 공급되는 야영데크를 찾는 가족단위 이용객도 많아 그 수요를 충족키 위해 전기공급을 늘리게 되었다”고 말했다.


청옥산자연휴양림은 일반야영장업으로 등록한 휴양림으로서 캠핑카, 카라반, 트레일러를 이용한 야영이 금지되는 오토캠핑장을 운영하며, 캠핑카 등을 이용하려는 사전예약자와 창구에서 마찰이 자주 발생한다.


□  오토캠핑장은 야영데크 주변까지 자동차가 진입가능한 야영데크시설에 텐트를 치고 야영하는 시설로 캠핑카 등 이용한 야영은 자동차야영장으로 등록한 유명산 또는 희리산자연휴양림을 이용해야 한다.



국립청옥산자연휴양림 야영시설 및 숲속의 집 현황

(2017.10.31.현재)

대 구 분

중 구 분

소 구 분

시 설 명

야영데크 및 노지야영장

비 고

전기사용 가능

사용료 추가징수

전기사용 불가

 

 

 

66개조

70개조

야영시설

(156개조)

야영데크

(130개조)

오토캠핑장

(106개조)

1야영장

/오토캠핑장

20개조

(101~120)

-

(101~120)

입장료별도

주차료 1대만 면제

2일이상연속사용시 입장료는 1일분만 징수

2야영장

/오토캠핑장

58개조

(201~258)

(201~258)

 

3야영장

/오토캠핑장

20개조

(301~320)

-

(301~320)

4야영장

/오토캠핑장

8개조(노지형태 야영데크)

(401~408)

(401~406)

(407~408)

릴선 20m필요

릴선 50m필요

야영데크

(24개조)

5야영장

/야영데크(8)

 

/노지야영장

30개조

24개조(501~524)

 

6개조(525~530)

-

 

(501~524)

(525~530)

노지야영장

(6개조)

노지야영장

(6개조)

캠핑카 야영장

(0개조)

-

-

-

-

-

-

-

캐 빈

(20개조)

산막(캐빈)

(6개조)

-

6개조

(좌측길 3, 우측길 3)

 

 

복합(캐빈)

(14개조)

-

14개조

(1) 6개조

소나무 101~106

(2) 8개조

낙엽송 201~208

 

 

숙박시설

(12)

숲속의집

(12)

초롱꽃(1)

5인실(1)

 

 

 

입장료와 주차료면제

입장료와 주차료면제

비비추(1)

6인실(1)

 

 

 

입장료는 인원수대로 1일만 징수하되, 주차료는 차량수대로 매일징수(결재후 오는 경우 있으므로 반드시 확인할 것(12일인 경우 1일치 징수-

당일 15시부터 익일 12시까지)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


타임즈칼럼

더보기
울진소방서, 아파트 생명 지킴이 경량칸막이
울진소방서 북면119안전센터 소방장 안진섭 대기가 매우 건조하고 화기 사용이 늘어나는 겨울철에는 화재발생이 다른 계절 보다 증가하고 있다. 특히, 공동주택에서의 화재는 다수의 인명피해를 유발하기 때문에 유사시 어떤 대피시설이 있는지 알고 있어야 피해를 막을 수 있다. 우리가 평소에 모르거나 무관심하게 생각하는 경량칸막이 대피공간의 유무는 매우 중요하다. 경량칸막이란 아파트 등의 공동주택에서 화재 발생 시 현관이 아닌 이웃집으로 피난할 수 있도록 만든 비상탈출구다. 1992년 7월 주택법 관련 규정 개정으로 아파트의 경우 3층 이상 층의 베란다에 세대 간의 경계벽을 파괴하기 쉽도록 경량칸막이를 설치하도록 의무화 됐다. 2005년 이후 시공하는 공동주택은 경량칸막이를 설치하지 않을 경우 대피공간 혹은 하향식 피난구를 둬야 한다. 경량칸막이는 계단식의 경우 옆집과 닿는 부분에 하나씩 설치돼 있으며, 복도식은 양쪽에 설치돼 있다. 경량칸막이는 약 9㎜가량의 석고보드 재질 등으로 만들어져 성인은 물론 어린이도 쉽게 파괴할 수 있어 위급한 상황에 안전한 옆집으로의 대피를 도와주는 시설임에도 일부 가정에서는 발코니 벽면에 수납장을 설치해 이용하는 경우가 있어 위급한 상황

미디어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