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09 (토)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독도박물관 개관 20주년 기념행사 개최


 울릉군 독도박물관은 개관 20주년을 맞이하여 9월 12일 오후 2시 독도박물관 광장에서 개관 2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일본의 불법적인 독도영유권 주장이 강화됨에 따라 중앙일보사는 광복 50주년을 맞이한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독도박물관 건립을 계획하였으며, 이에 울릉군이 건축부지를, 삼성문화재단이 건축물 건립을, 서지학자 故이종학 선생이 평생에 걸쳐 수집한 독도사료를 기증함으로서 1997년 8월 8일 독도박물관이 세상에 선보이게 됐다.    


 이후 1999년 울릉도 자연석 828개로 조성된 축대위에 박물관의 건립정신을 새긴 표석이 세워지고 이후 대마도 표석이 세워지는 등 야외독도박물관 조성에도 노력을 기울였다. 또한 다양한 국내외 전시를 비롯하여 독도영유권 강화 및 울릉도 지역정체성 확립을 위한 연구활동을 수행해나갔으며 2015년 ~ 2016년 동안 독도박물관 전시실 리모델링을 통하여 현대화된 전시시설을 구축하며 오늘날에 이르고 있다.  


 독도박물관은 이번 20주년 기념행사는 울릉역사문화센터 울릉연주단의 식전행사를 시작으로 이승진 독도박물관장의 독도박물관 경과보고, 최수일 울릉군수의 기념사, 정성환 울릉군의회의장, 남진복 경북도의원, 김경원 동해안발전본부장, 김영나 전)국립중앙박물관장의 축사의 순서로 진행된다. 그리고 독도박물관 건립에 큰 역할을 수행한 故 이종학 초대관장에게 공로패가, 前 한희섭 울릉군수와 前 삼성문화재단 한용외 전무(現인클로버재단이사장)에게 감사패가 수여된다.


 그리고 숙명여대 박인자 교수, 성균관대학교 무용학과 김보람 교수, 서울예술단 변재범 대표의 축하공연도 펼쳐진다.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제 15호로 지정된 전통무용 “동초수건의 춤” 과 “고갯마루”라는 제목의 현대무용이 함께 어우러져 한민족이 지켜왔던 독도수호의 노력과 희망을 이야기 한다.


 본 행사 이회에도 부대행사로 마련된 독도박물관 개관 20주년 특별전시회 “독도를 위해 걸어온 길, 그리고 나아갈 길”,과 한용외 작가 초청독도 사진전 “독도사랑으로 함께한 20년의 기록” 의 전시개회식 및 전시해설이 이어진다. 특히 한용외 작가는 20년간 독도를 드나들며 촬영한 독도 사진 작품 20점을 독도박물관에 기증하여 이번 행사가 가지는 의미를 북돋운다.


 최수일 울릉군수는 “독도박물관은 지난 20년간 일본의 불법적인 독도영유권 주장에 반박할 수 있는 논리적 근거를 확보하여 이론적 토대를 마련하는데 큰 기여를 하였다. 또한 2010년대에 들어서 해외에서도 독도홍보활동 및 전시회를 개최하는 등 그 영역을 확장해가고 있다.” 고 말하며 “이번 20주년 기념행사가 독도박물관의 발전의 디딤돌이 되어 향후 국내 독도문제의 허브로서 그 기능을 강화해나가길 희망한다.” 고 밝혔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