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6 (토)

  • 구름조금동두천 -7.1℃
  • 맑음강릉 -2.1℃
  • 연무서울 -5.0℃
  • 대전 -1.8℃
  • 구름많음대구 0.3℃
  • 맑음울산 0.7℃
  • 흐림광주 0.0℃
  • 맑음부산 2.0℃
  • 흐림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4.7℃
  • 맑음강화 -5.3℃
  • 흐림보은 -3.3℃
  • 흐림금산 -2.3℃
  • 흐림강진군 0.7℃
  • 구름많음경주시 0.6℃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울진원전 측 증기발생기 교체 불가피 피력

  • No : 15113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1-08-09 12:14:09

     
원전민간감시위 ‘울진원전 안전대책 논의
울진원전 측 증기발생기 교체 불가피 피력
저장고 설치 대가 및 8대 선결조건 이행 건의
2011년 08월 04일 (목) 10:35:30 [조회수 : 588] 울진신문 webmaster@uljinnews.co.kr

   
 
울진원전민간환경감시위원회(위원장 임광원)는 지난 8월3일 울진원전 현안에 따른 안전대책 및 1,2호기 증기발생기 교체 타당성 등을 논의하기 위해 제33차 임시회의를 개최했다.

민간위는 증기발생기 교체 및 저장고 신축`사용에 따른 대책과 신울진 1,2호기 건설에 관련해 원전현안에 대해 대책, 후쿠시마 원전에 따른 울진원전 안전성 강화 ‘성명서’ 채택에 관해 논의했다.

울진원전 측은 첫 번째 안건인 증기발생기 교체현황 설명에서 “전열관 재질결함으로 교체가 불가피하며, 구 증기발생기는 원자로 외부 반출 전 오염제거 및 절단부 밀봉과 방호페인트 도색 후 콘크리트 두께가 50cm인 저장고에 보관한다”고 설명했다.

이에 임광원 위원장은 “전 세계에 울진원전과 비슷한 연식의 증기발생기가 교체를 했거나 교체를 계획하고 있는 곳이 몇 군데인지”를 물었다.

이규봉 위원은 “운영허가기간이 17~18년이 남아 있는데 증기 발생기 교체사업은 수명연장을 염두에 두고 시행하려 한다”고 질타했으며, 장용훈 위원은 “1,2차 계통의 중요시설물 교체에 대해 동의는 하지만 임시보관에 대해 적정한 대가를 지불할 것과 8개 선결조건의 이행을 촉구했으며 원전특위를 열어 지경부에 건의”하기로 했다.

남철원 부위원장은 “32차 회의 중에 원전측이 원자력안전기술원의 승인이 없더라도 증기발생기 교체사업을 추진하겠다는 배짱은 무슨 근거로 말했는지 진의”를 따졌으며, 안순자 위원은 “고리3,4호기 증기발생기 교체 후 출력증가 규모와 영광원전 온배수 피해보상금 지급 내역”에 대해 물었다.

남효선 위원은 “울진원전 4호기에서 일어난 증기발생기 세관파단 사고이후 법적 허용치를 포함해서 누수현상이 현재도 있는지를 질의”했으며, 황천호 위원은 “증기발생기 교체에 관해 논의로 시간을 끌다가 정작 세관파단 등 교체시기를 놓쳐버린다면 더 큰 문제가 발생될 수 있다”며 말했다.

두 번째 안건인 신울진 1,2호기 원전현안에 대해서 남효선 위원은 “부지안전성사전요구서를 요청했지만 국가기밀이라며 자료제출을 거부하는 등 비공개를 질타”했으며, 임광원 위원장은 “신울진 원전의 안전성에 관해서는 전문가에게 의뢰하여 안전성에 관련해서 의견을 수렴해서 결과에 따라 대처”하자고 말했다.

세 번째 후쿠시마 원전사태에 따른 울진원전 안전성 강화 성명서 채택에 대해서는 울진군 집행부와 원전특위, 운영위원회에 위임하여 의견을 조율해서 성명서를 채택하기로 했다.

한편 기타토의 사항에서는 전기요금 인상에 관련해서 차등요금제 시행을 중앙정부에 건의 할 것과 원전감시위의 회의가 100여일 만에 열리는 등 회의시기를 조정해 달라고 위원장에게 건의 했으며, 원전 측에는 최근 주민설명회 개최했지만 주민간의 갈등을 야기 시키는 등 부작용도 나타났다며 설명회 횟수 조정을 당부했다.


                                                      /주철우 편집부장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04 네티즌 일침 클라스 ┽ ∠┺ 류더화 2019/02/04
103 내가 쓰레기가 되어가는 썰- 1화 ╄ ㏘ζ Cesin 2019/02/04
102 을 일이 없지만 만약 죽으면 라둔 역시 스탄달의 어딘가로 ‡ ◎▤ 마스터머니 2019/02/04
101 오수경이 입을 딱 벌렸다 그러나 미처 입에 나나나나 2019/02/04
100 영을 만들어 낸 지역에는 촘촘히 함정을 깔아 두었다 환영의 존재를 모르는 놈 GiA 2019/02/04
99 아니 또 하나가 나타났으므로 넷이다 그는 좌측에 선 사내를 겨누어방 봉구 2019/02/04
98 키스를 좋아하던 그녀 1 ┮ ∝▶ sdfsdf 2019/02/04
97 로 선택된 공격방식은 흉내쟁이입니다lt 케르베로스 2019/02/04
96 카지노쿠폰“ ddc821.com ” 바카라사이트 즐거운 그 곳! 대박의 꿈… 후룰루 2019/02/04
95 군대에서 게이 선임 ㅈㅈ 빨아본 썰 흑태자 2019/02/04
94 진정한 아청법 ┺ ╋┹ 구로구폭군 2019/02/04
93 높인 로드맨이 상반신을 번쩍 세웠다  오민지를 동양놈 하나가 도왔다는 소… 김영선 2019/02/04
92 을 뱉은 문학수가 말을 이었다 늙어 병으로 고생하는 처와 두 ε ☎º modelking 2019/02/04
91 온라인바카라 → https://www.sora77.com ← 인터넷카지노… 마린 2019/02/03
90 월드카지노 { mmt77.com } ▤ 슈퍼카지노 안녕하세요 ρ →┎ 쿠크다스 2019/02/03
89 []전남 신안 천사대교 개통으로 4개 섬 10분 만에 연결 imguevara 2019/02/03
88 군대 휴가나왔을때 여자 두명이랑 한 썰 mattew 2019/02/03
87 []“갑자기 EBS캐슬이 됐네?” ‘스카이캐슬’ 교훈적 결말에 시청자들… 하늘호수 2019/02/03
86 온라인카지노 「 https://nice100.xyz/온라인카지노 」 ☎ 사설토… 마시마로 2019/02/03
85 인터넷카지노 " http://kof999.com/ " ╈ 실게임 신뢰와 전통의… running 2019/02/03


공동주택 소방차 전용구역 확보, 현장 접근성을 높이는 길!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김현제 각 지역 소방서는 지속적으로 소방차 길 터주기 캠페인, 홍보활동 및 불법 주정차 단속 등을 실시하여 최근에는 소방차, 경찰차 등 긴급차량이 출동할 때 도로 위의 차량들이 길을 터주는 모습을 흔하게 볼 수 있게 됐다. 이렇게 긴급차량 출동 시 도로위에서의 진로 양보는 많이 개선되었지만 아파트 등 공동주택은 불법주정차 차량이나, 진입로 공간의 장애물 적재로 여전히 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올해 3월 발생한 부산 동래구 수안동 아파트 화재로 일가족 4명이 숨지고, 연이어 발생한 대전 동구 아파트 화재로 70대여성이 숨지는 등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두 화재의 공통점은 불법주정차 차량으로 인해 진입시간이 지연되었다는 부분과, 소방장비를 활용할 수 있는 공간 확보가 어려웠다는 점이다. 화재가 났던 아파트를 KTV 국민방송에서 다시 현장 취재한 결과 아파트입구에는 여전히 주택가 불법주차가 되어 있고, 이것은 다른 주택가도 마찬가지인 상황으로 불법 주차행위는 근절되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소방청에 따르면 전국 공동주택 화재 발생건수는 16년 4907건, 17년 4869건 18년 현재까지 4814건으로 꾸준히 감소하고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