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6 (토)

  • 구름조금동두천 -7.1℃
  • 맑음강릉 -2.1℃
  • 연무서울 -5.0℃
  • 대전 -1.8℃
  • 구름많음대구 0.3℃
  • 맑음울산 0.7℃
  • 흐림광주 0.0℃
  • 맑음부산 2.0℃
  • 흐림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4.7℃
  • 맑음강화 -5.3℃
  • 흐림보은 -3.3℃
  • 흐림금산 -2.3℃
  • 흐림강진군 0.7℃
  • 구름많음경주시 0.6℃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이것이 공정한 경선인가?

  • No : 22331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4-18 22:59:41


이것이 공정한 경선인가?

울진군 당원명부 유출과 황이주 후보 지지자 명부 누락
진타임즈 기동취재팀 uljintimes@empal.com
등록 2018.04


울진군수 공천을 위한 당내 경선과정에서 각종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공천을 위한 경선은 유권자 여론조사 50%, 당원여론조사 50%를 통해 결정이 된다.


경선과정은 무엇보다 투명하고 공정하게, 그리고 의혹이 있다면 투명하게 이를 밝히는 것이 원칙임에도 불구하고 울진군수 공천을 위한 경선과정에서 몇 가지 심각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후보자는 당을 위해 헌신할 수 있는 당의 중요한 자산으로서 개인의 인격과 명예가 존중되고 공정한 평가를 받을 권리와 경선결과에 대한 승복의무가 있다.



그러나 현재의 경선과정은 후보자가 권리와 의무를 제대로 이행할 수 없는 잘못된 구조적 결함을 갖고 있다.



첫 번째로 손병복 후보가 예비등록도 하지 않은 상황에서 당원들에게 지지를 호소하는 문자메시지를 보낸 불법적인 사전선거활동에 관한 의혹과 이에 관련된 당원명부가 어떠한 루트를 통해 특정후보에게 건네졌는지 밝혀야 한다.



사법당국도 이 문제를 수사를 통해 철저히 밝히고 문제가 있다면 연루된 관계자들을 사법처리해야 할 것이다.
 
두 번째로 당원경선선거인단 명부의 누락이다.
지난 해 11월 책임당원 입당 신청을 한, 황이주 후보 지지자 100여명이 투표에 참여할 수 없는 일반당원으로 입당돼 있거나 아예 입당 조차 안된 것으로 뒤늦게 밝혀졌다.


이에 대해 공천관리 위원회에 이의를 제기하고 해명을 요구했으나 납득할만한 이유를 밝히지 못하고 있어 불공정 경선과정의 징후가 보이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러한 문제점들이 정말 암묵적으로 생성이 되고 실행되고 있다면 군민과 당원들의 손으로 후보자를 선정하는 공정하고 합리적인 경선이 아니라 정치적인 야합을 통해 짜여진 불공정한, 그리고 민주주의에 역행하는 어처구니 없는 정치 행태를 그대로 반영하는 것이다.



황이주 후보는
“지난 8년간 그 어떤 정치적인 꼼수나 야합 같은 이기적인 정치활동을 철저히 배제하며 오직 경북도민, 울진군민을 위한 위민정치를 해왔다고 자부한다. 8년간의 위민정치를 바탕으로 이제 태어나고 자란 울진군민의 행복을 위해 남은 인생을 헌신하기 위해 군수선거에 출마를 선언했고 지금까지 한 점 부끄럼 없이 오직 바닥을 누비며, 군민의 뜻을 얻고자 최선의 노력을 다 해왔다.



하지만 지금까지 언급한 의문과 의혹들이 사실로 밝혀진다면 군민들과 당원들이 원하는 진정한 후보는 사라지는 만큼경선을 3-4일 앞둔 상황에서 의혹을 반드시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네티즌 의견 0

스팸방지
0/300자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0265 껍데기는가랏 새글 가라가라 2019/02/16
10264 [독자 한마디] 3.1절 제100주년 맞아 독립 유공자 발굴에 정부가 앞장서야 정병기 2019/01/23
10263 신원전건설중단 한국경제 몰락 관리자 2019/01/20
10262 울진핵발전소 9, 10호기규탄 성명서 독자 2019/01/09
10261 K-POP '서울아레나' '24년 개장 관리자 2019/01/09
10260 그 님이 돌아오다 관리자 2018/11/11
10259 정병기님 글 잘못삭제되었습니다. 관리자 2018/09/28
10258 임영득 부동산 웹주소 전경중 2018/09/10
10257 울진근무. 웹디자이너. 포토샾. 신문편진.코렐가능한분 모십니다 탑디자인 2018/09/07
10256 경북 동해안에 해상풍력 단지 만든다 애독자 2018/06/18
* 이것이 공정한 경선인가? 관리자 2018/04/18
10254 울진타임즈 게시판 안내 관리자 2018/01/05
10253 고발6) 한수원 “울진군 죽변면 발전협의회 성명서 눈감고 귀막고 나 몰라라… [1] 이장학 2016/05/29
10252 고발5) 울진군민 “참다 못해 들고 일어나 한울원자력본부 정문 앞으로” [44] 이장학 2016/05/29
10251 고발4) 한울 원자력 “울진군민들이 울부짖는 현수막 보이지 않나” [70] 이장학 2016/05/27
10250 고발3) 한수원 “울진군민들 고통과 아픔과 슬픔을 즐기나” [5] 이장학 2016/05/27
10249 고발2) 울진군민들 “참다 참다 못해 들고 일어났다” [31] 이장학 2016/05/26
10248 고발1) 한울 원자력 “울진군민들의 슬픔과 고통 나 몰라라” [20] 이장학 2016/05/26
10247 지붕개량, 집수리 ,페인트 해드립니다 [51] 칼라강판 2016/05/25
10246 해피버스데이 정부지원 농촌현장체험에 초대합니다 [52] 해피버스데이 2016/05/20


공동주택 소방차 전용구역 확보, 현장 접근성을 높이는 길!
▲울진소방서, 구조구급과 김현제 각 지역 소방서는 지속적으로 소방차 길 터주기 캠페인, 홍보활동 및 불법 주정차 단속 등을 실시하여 최근에는 소방차, 경찰차 등 긴급차량이 출동할 때 도로 위의 차량들이 길을 터주는 모습을 흔하게 볼 수 있게 됐다. 이렇게 긴급차량 출동 시 도로위에서의 진로 양보는 많이 개선되었지만 아파트 등 공동주택은 불법주정차 차량이나, 진입로 공간의 장애물 적재로 여전히 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올해 3월 발생한 부산 동래구 수안동 아파트 화재로 일가족 4명이 숨지고, 연이어 발생한 대전 동구 아파트 화재로 70대여성이 숨지는 등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두 화재의 공통점은 불법주정차 차량으로 인해 진입시간이 지연되었다는 부분과, 소방장비를 활용할 수 있는 공간 확보가 어려웠다는 점이다. 화재가 났던 아파트를 KTV 국민방송에서 다시 현장 취재한 결과 아파트입구에는 여전히 주택가 불법주차가 되어 있고, 이것은 다른 주택가도 마찬가지인 상황으로 불법 주차행위는 근절되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소방청에 따르면 전국 공동주택 화재 발생건수는 16년 4907건, 17년 4869건 18년 현재까지 4814건으로 꾸준히 감소하고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