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지 않는 곳에서 아름다운 재능기부 이어가

전원(대표 서영복) 씽크대, 한신전기(대표 이준일) LED조명 교체 재능기부

울진타임즈 | 기사입력 2021/01/11 [14:33]

보이지 않는 곳에서 아름다운 재능기부 이어가

전원(대표 서영복) 씽크대, 한신전기(대표 이준일) LED조명 교체 재능기부

울진타임즈 | 입력 : 2021/01/11 [14:33]

 


코로나19의 장기화와 한파속에서도 소외된 이웃을 위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재능기부를 이어나가고 있는 사람들이 있어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1월 9일 인테리어전문업체 전원(대표 서영복)은 영양읍 독거노인 김모어르신(남, 75세) 가정을 방문하여 낡은 씽크대를 교체하였으며 한신전기(대표 이준일)는 노후되어 생활에 불편함이 많았던 주방과 거실 조명을 LED조명으로 교체하여 쾌적한 주거환경을 제공했다. 

 

이번 재능기부는 영양읍 동부리에 사시는 독거노인 김모어르신(남, 75세)의 씽크대와 조명이 많이 낡아 교체할 시기가 지났으나 형편이 어려워 교체는 엄두도 내지 못하고 있던 상황에 영양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 이순노(여, 60세)위원이 평소 지인이었던 전원 씽크 서영복 대표의 재능기부와 연계시켜 진행됐다.

 

김모 어르신(남, 75세)은 “지난해부터 시작된 코로나19와 한파로 금년 겨울은 유난히 춥게 느껴졌는데 씽크대와 조명을 새걸로 바꿔줘서 부엌이 환해진 것 같아 기분이 너무 좋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전원(대표 서영복)은 “새로운 씽크대를 보면서 기뻐하는 어르신들의 모습을 보면서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나눔 실천을 계속 이어나갈 계획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서대표는 2017년도부터 현재까지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게 매년 2가구씩 씽크대 교체 재능기부를 이어나가고 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상황속에서도 보이지 않는 곳에서 아름다운 재능기부를 이어나가고 있는 대표님들께 감사를 전하며 더 많은 분들이 각자의 재능으로 지역사회를 위해 함께 하길 바란다.”고 하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