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군, 건강한 먹을거리 공급에 앞장

올 하반기 ‘청송군 농산물 안전성 분석센터’ 조성·운영

울진타임즈 | 기사입력 2021/01/11 [11:50]

청송군, 건강한 먹을거리 공급에 앞장

올 하반기 ‘청송군 농산물 안전성 분석센터’ 조성·운영

울진타임즈 | 입력 : 2021/01/11 [11:50]

 

 


청송군(군수 윤경희)이 올해부터 건강하고 안전한 먹을거리 공급에 적극 앞장설 계획이다.

 

  군은 2021년~2023년까지 총사업비 71억원(국비 50%, 군비 50%)을 들여 청송읍 송생리의 40,000㎡부지에 미래 사과산업에 대응하는 새로운 재배기술 개발 및 연구기반 구축을 위한 핵심적인 농업정책으로 “청송황금사과 연구단지”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명품 청송사과를 재배시험하기 위한 연구단지 조성을 하면서 농산물의 안전성 강화를 위해 출하 전·후 잔류농약 및 유해 물질 등을 검사하는 ‘청송군 농산물 안전성분석센터’를 함께 설치해 올 하반기부터 시범운영할 계획이다.

 

  청송군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새롭게 조성중인 연구단지 내에 올해 10억 원을 들여 500㎡ 규모의 농산물 안전성분석센터를 구축하고, 320개 이상의 유해물질을 분석하는 잔류농약분석 장비를 도입하여 검사 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청송군 농산물 안전성분석센터’가 운영을 시작하면 기존 민간에서 운영하는 농산물 안전성 분석실의 검사 기간이 약 10일 정도 소요되는 것에 비해 대략 5일 정도면 결과를 받아 볼 수 있어 검사 기간을 절반으로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군은 농산물 안전성분석센터 운영 및 이용에 관한 조례를 재정하여 관내 농업인들이 보다 손쉽게 안전성검사를 활용할 수 있도록 조치할 방침이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2019년 농약허용물질목록 관리제도(PLS) 시행 후 농산물 안전에 대한 소비자들의 요구가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 농산물 안전성분석을 통해 청송군 농산물의 안전성과 품질신뢰도를 높여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