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울진군, 아이부터 노인까지 모두 행복한 울진 만들기 총력

손병복 울진군수, 죽변면 민생 현장 투어 나서

전경중 기자 | 기사입력 2024/05/31 [17:05]

울진군, 아이부터 노인까지 모두 행복한 울진 만들기 총력

손병복 울진군수, 죽변면 민생 현장 투어 나서

전경중 기자 | 입력 : 2024/05/31 [17:05]

 

 ▲손병복 울진군수, 죽변면 민생 현장 투어 나서

 

[울진타임즈=전경중 기자] 손병복 울진군수는 지난 30일 ‘2024 군민 섬김데이’ 민생현장 투어 네 번째 장소로 죽변면을 방문했다.

이번 죽변면 방문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아이부터 노인까지 모두가 행복한 생애 주기별 맞춤형 지원을 위하여 푸르미작업장과 어린이집, 마을회관을 찾았다.

‘군민 섬김데이’는 손병복 군수가 군민들의 삶의 현장으로 직접 찾아가 소통하고, 생활민원이나 불편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

이번 민생투어의 첫 번째 방문지인 푸르미작업장은 표고버섯을 생산·판매·납품하는 시설로 작업장을 둘러보고, 종사자들을 격려하며 소통의 시간을 보냈다.

다음으로 삼일어린이집과 죽변어린이집을 방문하여 어린이집 일일 보조교사가 되어 동화책도 읽어주고, 함께 블록쌓기도 하며 아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보육 교직원들의 어린이집 운영 애로사항 및 현안에 대해 청취하며 “저출산 위기 상황에서 아이를 낳고, 보육하기 좋은 환경 조성 등 저출산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어린이집에서도 우리의 미래 주역인 아이들이 밝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아주기를 당부했다.

이후, 죽변3리, 죽변5리 마을회관을 방문하여 일일이 어르신들의 안부를 묻고, 주민숙원사업 현장을 직접 둘러보며 해결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민생탐방으로 지역의 현안에 대해 각계각층의 다양한 의견을 들을 수 있는 좋은 기회였고,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사회적 약자를 비롯한 각 분야의 의견을 청취하겠다”라며 “오늘 제기된 민원은 적극적으로 검토해 그 결과를 주민들에게 알려드리고, 좋은 의견은 군정에 적극적으로 반영하여 약속을 지키는 행정을 실현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